알고케어 vs 롯데 '기술도용 분쟁' 종결
롯데, 영양제 디스펜서 사업 철수 등 6개월만에 최종 합의
2023.07.23 13:04 댓글쓰기

중소벤처기업부는 "알고케어와 롯데헬스케어 간 대립이 중소기업 기술분쟁 조정을 통해 최종 종결됐다"고 23일 밝혔다.


알고케어는 개인 맞춤형 영양관리 디스펜서를 개발·판매하는 스타트업이다. 롯데헬스케어가 지난 CES 2023에서 자사의 제품과 유사한 제품을 출시하면서 기술도용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중기부는 알고케어 기술침해 행정조사 신고를 접수한 지난 2월부터 롯데헬스케어 등을 대상으로 행정조사에 착수했다.


조사 과정에서 양측의 소모적 대립이 장기화될 가능성을 우려, 당사자가 조정 절차에 참여토록 설득했다.


조정접수 이후에는 독립된 조정부(3명)를 구성하고 양측 입장을 청취하며 조정에 주력, 양측이 조정안을 최종 수용하면서 연초부터 지속된 6개월여 분쟁의 종지부를 찍게 됐다.


조정안에 따라 롯데헬스케어는 영양제 디스펜서 사업에서 철수하고 양사는 상호협력 및 상생노력, 소모적 비방금지 등에 합의했다.


이영 중기부 장관은 "이번 사례는 행정조사와 기술분쟁 조정 연계를 통해 창업기업의 기술도용 논란을 신속하게 마무리했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정제도는 법원 판결에 비해 금전적, 시간적 부담을 덜 수 있는 대체적 분쟁해결(ADR) 수단으로 기술분쟁 기업이 이를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제도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0
답변 글쓰기
0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