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L, ‘사회공헌대상’ 2년 연속 수상
2021.04.29 11:33 댓글쓰기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SCL(서울의과학연구소)은 지난 28일 진행된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대상' 시상식에서 2년 연속 ‘취약계층 의료서비스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12회를 맞는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대상’은 매년 적극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수행하는 우수 기업이나 기관에 수여하는 상이다.
 
SCL은 사회 소외계층을 향한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SCL은 지난 2009년부터 현재까지 다시서기 진료소를 통해 노숙인 대상 무료 건강검진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2013년부터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과 국가적인 혈액 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중앙대병원과 함께 '사랑나눔 헌혈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대한의사협회와 북한이탈주민, 사할린이주민, 다문화가정 등 국내에 정착하고 있는 이웃들을 위한 의료봉사를 꾸준히 실시하고 있다.
 
특히 SCL은 임직원으로 구성된 사우회를 통해 희귀질환 환우 등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지역주민을 위한 지속적인 후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SCL사우회는 용인시 영덕동주민자치센터를 비롯해 기쁨지역아동센터 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기관을 찾아 사랑의 후원금을 전달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따라 SCL은 비대면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최근까지 업무에 사용해 온 PC와 모니터를 한국IT복지진흥원에 전달했다.
 
회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기,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사회와 기업이 공유할 수 있는 가치를 실현해 나가며 의료기관으로서의 소명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 0
답변 글쓰기
0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