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7월31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성서울병원 교수들 '골프 복지' 부러운 아산 교수들
[ 2021년 06월 16일 05시 34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해외로 나갈 수 없는 골퍼 및 젊은층의 골프 증가로 국내 골프장이 사상 유례없는 호황을 누리고 있는 가운데 병원계에서 삼성서울병원 교수들의 골프 복지가 적잖게 회자. 회자라고 보기보다는 부러움이 맞는 표현.

 

현재 삼성서울병원 교수들은 보직자 및 진료과장의 경우 삼성그룹 산하 명문 골프장 이용 혜택이 주어지고 그린피 등 할인 혜택도 부여. 저녁 회식 등이 어려운 상황에서 근래 최고의 후생복리로 꼽히고 있는 것. 골프장 예약 자체가 하늘의 별따기 실정이고 주중은 물론 주말까지 그린피가 천정부지로 오르고 있는 가운데 삼성서울병원 교수들의 여유있는 골프장 예약 및 할인 혜택 등은 타 대학병원 교수들이 감탄하기에 충분. 

 

특히 경쟁 관계인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은 상대적 박탈감을 느낄 정도로 부러움을 피력. 재단 및 母그룹 산하에 골프장이 없는 서울아산병원 교수들은 근래 월례회 모임 등 단체팀 일정이 골프장의 소위 갑질 횡포로 취소되면서 삼성서울병원 교수들의 골프 관련 복지 혜택이 적잖게 언급된다는 전언. 서울아산병원 A교수는 “요즘 같이 골프장 이용하기가 힘든 상황에서 주말에 명문 골프장을 편하게, 그것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삼성서울병원 교수들이 부럽다는 이야기가 많은 대학병원들 교수들 사이에 화제가 되고 있다”고 소개.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