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14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발병 원인 오리무중 난치성 이명, 치료 대중화 열리나
연세대 의대 문인석·배성훈 교수팀 "경두개 자기자극술·직류자극술, 탁월한 효과"
[ 2021년 05월 08일 05시 19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난치성 이명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새 치료법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신경과 및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사용하는 ‘경두개 자기자극술’과 ‘경두개 직류자극술’을 이명 치료에 접목해 효과를 본 것이다. 이에 따라 경두개 자기자극술과 직류자극술을 활용한 이명 치료를 대중화의 길이 열렸다는 평가다.
 
강남세브란스병원 문인석 이비인후과 교수와 세브란스병원 배성훈 이비인후과 교수 연구팀이 이 같은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명은 외부에서 어떠한 소리 자극 없이도 본인의 귀에서만 느껴지는 소리 자극이다. 성인 21%가 평생 한 번 이상 겪는 흔한 증상이지만, 아직 정확한 발생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다양한 치료법이 연구 중이다.
 
경두개 자극술은 신경과 및 정신건강의학과에서 흔히 시행하는 치료법이지만, 지금까지 이명 치료에 활용하는 사례나 연구는 많지 않다. 이명은 귀 자체 문제로 시작되나 만성화가 되면 오히려 청각피질을 비롯한 대뇌의 이상 활성까지 초래된다고 알려져 있는데, 이를 근거로 연구팀은 대뇌 신경세포 활성을 조절하기 위해 경두개 자극술을 이명 치료에 활용했다.
 
연구팀은 약물치료에 반응이 없는 6개월 이상 만성이명 환자 33명과 36명에게 각각 경두개 자기자극과 경두개 직류자극을 실시했다.

두 치료는 5일 동안 매일 10분씩 시행됐으며 ▲치료 전 ▲치료 직후 ▲치료 1개월 후 시점에서 이명 증상 변화를 비교했다. 설문은 이명 증상 평가에 널리 사용하는 이명 설문지(THI-Tinnitus handicap inventory) 검사 방식과 시각 아날로그 평가척도(VAS-Visual Analog Sale)를 사용했다.
 
그 결과, 두 치료 모두 이명 증상이 개선됐다. 치료 1개월 후 이명 증상이 더 호전되는 결과가 나왔고, 5일간의 치료로 길게는 수개월 동안 치료 효과가 지속한다는 사실도 확인됐다.
 
문인석 교수는 “지금까지 약물 치료로 효과를 보지 못한 이명 환자는 이명에 적응하거나 자연스럽게 증상이 없어질 때까지 오랜 시간동안 고통받아야 했다”며 “새 치료법은 짧은 치료 기간에도 효과가 장기간 유지되어 난치성 이명으로 괴로워하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의 국민건강임상연구사업 지원을 받아 이뤄졌으며, 최근 ‘만성 이명에서의 경두개 자긱자극과 경두개 직류자극 치료 효과 비교’라는 제목으로 'Journal of clinical medicine'에 게재됐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순천향의대 교수진, 돌발성 난청 새치료법 제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분당제생병원, 코로나19 대응 복지부장관상
전지은 교수(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대한당뇨병학회 학술상
오선영 교수(전북대병원 신경과), 대한평형의학회 이원상평형상
연세대의료원 천병현 인사국장·세브란스병원 김성수 사무국장 外
보건복지부 김기철 사회보장위원회 사무국 사회보장조정과장 外
대한신경과의사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3000만원
장진우 교수(연세의대 신경외과교실), 세계치료초음파학회 ‘프라이상(Fry award)’
전재기 前 울산광역시의사회장, 문예지 '시조정신' 신인상
정진환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손상학회 회장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 코로나19 백신TF 위원장 선임
연세의료원 인재경영실장 안상훈 교수
김양우 가천대길병원장, 대한사립대학병원협회 회장
신언항 건강보험분쟁조정위원회 신임 위원장
대한비뇨기초음파학회→대한비뇨초음파학회 초대 회장 손환철 교수(보라매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