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흥시화병원, 심장‧혈관내과 신설
[ 2020년 04월 03일 10시 46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시흥시화병원(이사장 최병철)이 오는 8월 신축 개원을 앞두고 심장·혈관 내과를 개설했다.
 
생명과 직결되는 심혈관질환의 정확한 진단과 신속한 처치를 통해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겠다는 각오다.
 
이를 위해 최근 심혈관질환 전문가인 김기창 과장을 영입했다. 지난 1일 진료를 시작한 김기창 과장은 조선의대 출신으로, 건국대학교 충주병원에서 부교수로 활동했다.
 
심근경색, 협심증, 대동맥 및 말초혈관 질환, 심부전, 부정맥 및 인공심박동기 치료 등 다양한 심혈관질환 전문지식과 임상경험을 토대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경기도 시흥 지역은 심장·혈관 의료 인프라 부족으로 중증응급환자 발생 시 인천과 서울 등 치료가 가능한 3차 의료기관 전원율이 상당히 높은 편이다.
 
특히 대부도, 영흥도 등 교통이 불편한 도서산간지역 분포로 병원 이송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흥시화병원은 전문인력과 심장초음파 등 최신 장비를 갖춰 지역권 내에서 심혈관질환의 정확한 진단·치료·예방을 선도하겠다는 각오다.
 
500병상 규모의 신축 병원은 ANGIO(심혈관 촬영검사)과 집중치료실 5병상을 확보하고 첨단 영상장비를 이용해 최소 침습시술을 시행하는 인터벤션으로 시너지 효과를 낼 전망이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