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동제약-獨 에보텍사, 신약 연구개발 등 제휴
당뇨병 치료 신약후보물질 등 글로벌 임상 진입 기반 마련
[ 2020년 03월 31일 17시 40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자사 신약 후보물질의 임상 직전단계 연구를 담당할 파트너로 독일 신약연구개발 전문회사 에보텍(Evotec, 대표 베르너 란탈러)을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제휴에 따라 일동제약과 에보텍은 올해 3~6개 연구과제를 공동으로 시작할 계획이며 그 성과에 따라 이후 협력을 확대할 예정이다.

첫 번째 협력 과제는 일동제약 당뇨병치료신약 후보물질인 IDG-16177이며, 1상 임상시험 허가신청은 2021년 1분기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일동제약은 2021년부터 매년 4개 이상의 신약후보물질들을 글로벌 임상에 진입시킬 계획이며 에보텍과의 파트너십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일동제약의 연구본부책임자인 최성구 연구소장(부사장)은 "에보텍 통합개발솔루션인 인디고(INDiGO)를 활용해 미국 FDA가 요구하는 품질의 연구를 신속하게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에보텍과 함께 하는 연구과제는 모두 글로벌 신약후보물질들로 임상시험도 미국을 포함 다국가에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일동제약 IDG-16177은 췌장베타세포 표면의 GPR40 수용체를 활성화해 혈당 농도에 의존적으로 인슐린 분비를 촉진하는 기전을 가진 혁신신약(first-in-class) 후보물질로, 비임상연구 결과 유효성 및 안전성 측면에서 경쟁력이 확인됐다.

 

한편, 에보텍은 독일 함부르크에 본사를 둔 글로벌 신약연구개발 회사로, 신약후보물질 탐색 및 발굴, 연구개발 및 상용화 등을 주 사업으로 하고 있다.

에보텍은 MSD, 바이엘, 다케다 등 유수의 글로벌 제약사와 프로젝트를 수행한 바 있으며, 신약 연구개발 분야의 프로그램 및 플랫폼, 글로벌 네트워크, 전문인력 등의 인프라를 갖췄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