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장 교수(분당차병원 심장내과), 경기권 첫 경피적 대동맥판막수술 '프록터'
2020.06.05 16:55 댓글쓰기

차의과학대 분당차병원 심장내과 김원장 교수가 경기권 최초로 경피적 대동맥판막치환술(TAVI) '프록터(Proctor)'로 선정됐다. 프록터는 경피적 대동맥판막치환술을 실시하는 전세계 의사 중에서 환자 상태에 따른 치료 계획 및 수술과 관련된 모든 사항을 교육하고 관리하는 의사를 일컫는다. 경피적 대동맥판막치환술(TAVI)70세 이상 고령이나 수술 위험성이 높은 중증 대동맥판막 협착증 환자에게 가슴을 열지 않고 심장에 새로운 판막을 만들어 주는 최신 시술이다.



관련기사
댓글 0
답변 글쓰기
0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