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7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료계 "정부, 코로나19 백신 오접종 책임 전가" 비판
서울시 25개구의사회 "방역당국 행정명령 등 의료진 사기 떨어트려"
[ 2021년 09월 17일 22시 42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최근 잇따라 발생한 코로나19 백신 오접종 사고와 관련해 정부가 의료기관들의 관리 책임 문제를 지적하고 나서자 의료계가 발끈하고 나섰다.
 
특히 방역당국이 갑작스레 자율점검표 제출부터 시작해서 냉장고 시건장치 체크리스트 등 일방적 행정명령으로 의료기관을 규제하려 한다는 지적이다.
 
서울특별시 25개구의사회 회장단은 17일 성명서를 내고 코로나19 백신과 관련한 정부의 소통 부재를 강하게 비난했다.
 
백신 접종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가 일선 개원가에 무리한 백신 자료 요구나 행정 검검을 시행해 의료진 사기를 떨어뜨리고 있다는 지적이다.
 
회장단은 “일선 의료기관들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묵묵하게 백신접종 업무를 수행해 왔지만 돌아오는 건 책임과 비난인 작금의 상황이 개탄스럽다”고 전했다.
 
이어 “백신이 부족해서 일주일에도 몇 번씩 배급을 받으러 가야했고, 접수창구 직원들은 질병관리청 온라인 예약 시스템에 대한 국민들 불만까지 떠맡아야 했다”고 덧붙였다.
 
그럼에도 정부와 언론은 오접종 사례가 마치 의료기관 책임인 것처럼 여론을 형성했고, 급기야 불필요한 행정업무까지 강요하고 있다는 불만이다.
 
회장단은 “무책임한 여론 조작으로 의료기관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리고 불필요한 행정규제로 의료진 사기를 저하시킨다면 백신접종은 더욱 어려워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의료현장과의 소통 부재는 보건의료자원 효율적 활용이 그만큼 어려워지고 그 피해는 모두에게 돌아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회장단은 △예방접종 물품 적정 공급 △백신접종 예약시스템 안정적 작동 △불필요한 행정명령 철회 △의료기관 신뢰 제고 위한 홍보 △접종비 지급 정상화 등을 요구했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유효기한 경과 백신 오접종 의료기관, 접종비 못받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승원 충남대병원 진료처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정홍근 건국대병원 교수,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최일 교수(한림대동탄성심병원 신경외과),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윌스학술상’
김한겸 前 고대의대 병리과 교수·주영숙 주안과의원 원장, 의협회관 신축 기금 1000만원
대구시의사회, 취약계층 ‘맛남 도시락’ 나눔
이우석 경북의사회장, 2021년 자랑스런 경북도민상
이진화 이대서울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 박금렬·보건의료정책과장 고형우·보험정책과장현수엽 外
고인준 교수(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학술전시장려상
박승우 삼성서울병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임명
대한의사협회 정보통신 자문위원에 유소영 교수(서울아산병원 빅데이터연구센터) 위촉
영화배우 안성기, 서울성모병원 1억
유임주 대한해부학회 이사장 취임
이진석 휴온스글로벌 기획조정부문 상무 빙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