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8월03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향대천안병원, 정부지원 연구사업 4개 선정
[ 2021년 06월 18일 09시 18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최근 정부가 공모한 연구사업에 4개의 과제가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선정된 과제는 교육부의 ‘지역대학 우수과학자 지원사업’ 1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기본연구사업’ 3개다.
 
교육부 지원 과제는 ▲엑소좀 내 마이크로 RNA를 활용한 자궁내막증식증에서 자궁내막암으로의 진행을 예측할 수 있는 생체마커 발굴(산부인과 전혜지 교수)로 3년 간 2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과기부가 지원하는 3개의 과제는 ▲만성신부전 유발 인지기능장애 개선 타깃 발굴(신장내과 길효욱 교수) ▲WW domain-containing oxidoreductase(WWOX)가 건선 발병에 미치는 병리기전 규명 및 치료표적 발굴(피부과 김정은 교수) ▲이종 의료영상 융합을 통한 두경부암 환자의 방사선치료 후 침샘기능 예측 및 환자 맞춤형 치료 확립(핵의학과 유익동 교수) 등이며, 각각 3년간 1억원이 넘는 연구비가 지원된다.
 
백무준 연구부원장은 “순천향의생명연구원(SIMS) 등 우수한 연구 인프라를 갖추고 있어 현재 수행 중인 국책 연구과제가 100여 개에 달한다”면서 “교수들이 연구를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