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8월03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미즈메디병원 방문
[ 2021년 06월 15일 16시 07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은 지난 14일 미즈메디병원을 방문해 장영건 원장과 노태호 행정원장과 만나 환담했다.
 
고도일 회장은 코로나19에 따른 회원병원들의 경영난에 우려를 표하며 서울시병원회가 최선의 노력을 통해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이에 대해 장영건 원장은 “코로나19 이후 환자 수가 급감했고, 특히 소아청소년과 환자는 80% 이상 줄었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이어 “전체 규모에 비해 많은 병상을 갖추고 있는 것도 아닌데 병상 가동율이 높지 않다”며 현재 겪고 있는 어려운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미즈메디병원은 현재 서울 강서지역에서 개인병원 중 가장 큰 규모의 병원으로, 산부인과를 중심으로 내과, 외과 등 10개 진료과 의료진이 진료를 하고 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