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14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미,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브랜드 론칭
'HANMI COVID-19 Home Test’ 전국 약국 등 공급 시작
[ 2021년 05월 10일 14시 25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한미약품이 국내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한미약품은 SD바이오센서의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자체 브랜드(사진)로 런칭하고, 오늘부터 전국 약국 등에 유통을 시작한다고 10일 밝혔다. 
 
한미약품이 신규 런칭한 ‘HANMI COVID-19 Home Test’는 SD바이오센서가 식약처로부터 조건부 허가를 받은 ‘STANDARD Q COVID-19 Ag Home Test’와 동일한 제품으로 최근 식약처로부터 모델명 추가 허가를 받았다. 
 
‘HANMI COVID-19 Home Test’ 자가검사키트는 사용자가 직접 콧속(비강)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대조선(C)과 시험선(T) 표시 여부를 15~30분 내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다.
 
키트에 붉은색 두 줄(대조선C, 시험선T)이 동시에 나타나면 코로나19 양성으로 의심되며, 이때는 반드시 방역당국이 운영 중인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유전자 증폭 기반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붉은색 한 줄(대조선C)만 나타나는 경우는 음성이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이번 독자 브랜드 제품 출시는 약국 등 유통에 강점을 갖고 있는 회사의 경쟁력을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자가검사키트의 원활한 유통과 확산을 통해 방역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자가검사키트는 보조적 수단이므로, 증상이 있거나 역학적 연관성이 명확한 감염 의심자는 반드시 방역당국이 운영하는 선별진료소에서 유전자 증폭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제품은 처방전 없이 약국 등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의료기기로 헬스케어 제품 관련 영업마케팅 전문회사 온라인팜(한미사이언스 계열사)을 통해 유통된다.
 
한미약품과 서브원은 지난 1월에도 의료 전문가용 신속항원진단키트(HANMI COVID-19 Quick TEST)의 기업체 유통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분당제생병원, 코로나19 대응 복지부장관상
전지은 교수(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대한당뇨병학회 학술상
오선영 교수(전북대병원 신경과), 대한평형의학회 이원상평형상
연세대의료원 천병현 인사국장·세브란스병원 김성수 사무국장 外
보건복지부 김기철 사회보장위원회 사무국 사회보장조정과장 外
대한신경과의사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3000만원
장진우 교수(연세의대 신경외과교실), 세계치료초음파학회 ‘프라이상(Fry award)’
전재기 前 울산광역시의사회장, 문예지 '시조정신' 신인상
정진환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손상학회 회장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 코로나19 백신TF 위원장 선임
연세의료원 인재경영실장 안상훈 교수
김양우 가천대길병원장, 대한사립대학병원협회 회장
신언항 건강보험분쟁조정위원회 신임 위원장
대한비뇨기초음파학회→대한비뇨초음파학회 초대 회장 손환철 교수(보라매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