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5월13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정부성모병원, 산부인과 로봇수술 100례 달성
"안전하고 회복 빠르고 여성 가임력 보존과 삶의 질 향상"
[ 2021년 04월 12일 17시 06분 ]
[데일리메디 신지호 기자]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이 산부인과의 100번째 로봇수술을 성공적으로 시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의정부성모병원은 지난해 5월 최신 4세대 다빈치 Xi 로봇 수술 장비를 경기북부 최초로 도입, 305일 만인 금년 3월 22일 전체 과(科) 로봇수술 300례를 성공적으로 시행한 바 있다.
 
의정부성모병원은 "이번 산부인과 로봇수술 100례 달성은 복강경 최소침습수술센터의 노하우가 차세대 로봇수술로 성공적으로 전환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성과"라고 설명했다.
 
전체 100건의 수술 중 전자궁 절제술 51례, 자궁근종 절제술 22례, 난소 및 부속기 수술 27례가 시행됐고, 100번째 로봇수술은 산부인과 임상과장 김연희 교수가 집도한 전자궁 절제 수술이었다.
 
의정부성모병원이 보유한 4세대 로봇 수술 장비(다빈치 Xi)는 기존 개복 수술에 비해 적은 통증, 작은 절개 부위, 출혈 감소, 입원기간 단축, 합병증 발생 위험 감소 등의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부인과 질환인 자궁근종과 난소 낭종 등에 적용하는 경우, 기존 개복 수술이나 복강경 수술에 비해 섬세한 치료와 자연스러운 봉합을 할 수 있어 수술의 안정성이 뛰어나다. 수술 후 일상생활로의 복귀 또한 매우 빠르며, 가임 여성인 경우 추후 가임력 보존에도 도움이 되는 등 수술 후 삶의 질 향상에도 월등하다.
 
병원 산부인과 김연희 교수는 “이번 산부인과 로봇수술 100례 달성은 코로나19 아픔을 모두가 합심해서 극복해 만들어 낸 성과다. 산부인과 교수진들과 마취과, 수술실 간호사 등 모든 교직원의 팀워크와 의정부성모병원에 대한 지역사회 주민들의 한결같은 믿음이 이뤄낸 쾌거”라며 “앞으로도 로봇수술 기법의 지속적인 연구와 활성화에 최선을 다해 발전하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sjh@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정부성모병원, 100억 투입···"의정부을지대병원 대응"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 달서구의사회, 탈북민지원센터와 자원봉사능력개발원 300만원
정지태 의학회장·이상운 의협 부회장 등 대한의사협회 신축기금 4000만원
박수남 삼진제약 상무 장녀
성진실 교수(연세의대 방사선종양학과) 제25회 JW중외학술대상
이필수 대한의사협회장, 취임 축하 쌀 용산복지재단
조광천 교수(국제성모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외과학회 청송 심재홍 학술상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한국여자의사회 제2회 무록남경애 빛나는여의사상
민재석(동남권원자력의학원 위장관외과), 대한내시경복강경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 최우수 구연상
유영 교수(고대안암병원 소아청소년과), 고대의료원 발전기금 1억
국립암센터 항암신약치료개발단장 박중원 교수
오경승 고신대학교복음병원장
식약처 의약품안전국장 강석연·김용재 광주지방청장 外
조성준 성빈센트병원 홍보팀장 빙부상
조한제 서울시 前 마포구의사회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