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3월0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동국제약, 정맥마취제 포폴주사 등 수출 확대
유럽·중남미 등 포폴주사-중국 히알루론산 주사 신규 진행
[ 2021년 01월 19일 16시 24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코로나19 지속으로 인해 전 세계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도 불구하고 동국제약(부회장 권기범)은 활발하게 해외 수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동국제약은 지난 2020년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싱가포르, 일본 등에 정맥마취제 '포폴주사'를 비상공급 물량으로 수출한 데 이어 신년 1월에는 콜롬비아, 그리고 2월 멕시코와 불가리아로 비상공급물량을 수출한다.

코로나19 진정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프로포폴 성분의 '포폴주사'는 중증 환자 치료 시 환자의 호흡곤란을 치료하는데 고통을 경감해주는 필수적인 의약품이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급증하고 있는 중남미 지역과 유럽에서 수요가 계속되고 있다. 

그리고 작년 12월말에는 히알루론산 성분의 장기지속형 주사제를 중국에 수출키로 하고, 현지 업체와 세부 진행사항을 협의 중이다.

기존 주사제는 무릎관절의 부족한 윤활 작용과 충격 흡수를 돕기 위해 골(骨) 관절 부위에 히알루론산나트륨을 1주에 3~5회 투여했지만 중국 수출 제품은 1회 투여 후 최대 6개월간 환자 경과를 지켜볼 수 있는 장기지속형 주사제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계약 협상 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등 수출 업무에 많은 어려움이 따르고 있지만,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한 경쟁력 있는 제품에 대해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이 높아 신규 계약이 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동국제약은 2018년 512억원, 2019년 563억원의 수출 실적을 기록했으며, 2020년 1~3분기 해외 수출 실적은 약 472억원이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동국제약 "플라이휠 이론 접목, 사업 선순환 구조 확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세암병원장 금기창·용인세브란스병원장 최동훈·산부인과학교실 주임교수 김성훈·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장 김태일 外
용인시의사회장 이동훈(서울새로운내과 원장)
강동경희대병원 협진진료처장 전영수·뇌신경센터장 신원철·관절센터장 이재훈 外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임정수
서정일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장 취임
권순영 대한갑상선두경부외과학회 회장 취임
대림성모병원 김성원 이사장‧홍준석 병원장 취임
H+양지병원 의생명연구원 초대 원장 양준모(前 삼성서울병원 피부과 교수)
한양대병원 기획조정실장 이형중-류마티스병원장 김태환-국제병원장 이항락·의과대학장 겸 보건대학원장 고현철 교수 外
경희의료원 병리과장 성지연-치과병원 교육부장겸 종합진료실장 김성훈 外
식약처 혁신진단기기정책과 노혜원 과장-신종감염병백신검정과 오호정 과장 外
대한의사협회 부회장에 김영일 대전광역시의사회장(충청외과의원 원장)
제주도의사회 신임 회장 김용범(신제주이비인후과 원장)
대구 달서구의사회 신임 회장 서영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