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22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상생활 속 올바른 '눈(眼) 관리'
윤상원 강남큐브안과 대표원장
[ 2020년 11월 20일 11시 10분 ]
"
눈이 편해야 비로소 온 세상이 아름답게 보인다."

우리 몸에 있는 장기 중에서 세상만사를 보고 판단하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 바로 눈이다아무리 건강한 신체를 가졌다고 하더라도 눈이 불편하다면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많은 제약이 따르게 된다.

평소 조금만 관심을 갖고 눈을 챙긴다면 의외로 손쉽게 눈 건강을 챙길 수 있는데 그 중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눈 관리법을 소개한다.

 

야외활동때는 반드시 선글라스 착용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기 위해 야외활동 시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것은 선택이 아닌 필수사항이다. 특히 자외선이 강한 오후 12시에서 4시 사이에는 반드시 선글라스를 착용해 자외선을 차단해야 하며, 선글라스는 자외선을 100% 차단할 수 있는 UV코팅 렌즈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손씻기 생활화

등산과 캠핑 등 야외활동이 빈번해지면서 이물질이 눈과 손 등 우리 몸과 접촉하게 되는 상황이 발생하기 쉽다.

특히 미세먼지, 꽃가루, 먼지 등 이물질이 묻은 손으로 눈을 비빌 경우 심하면 알레르기성 결막염이 발병할 수도 있다. 따라서 야외활동 후에는 비누로 손을 깨끗이 씻는 등 항상 몸을 청결하게 관리해야 한다.

 

눈이 가려울때는 손 대신 인공눈물 사용

눈이 가려울 때는 손으로 눈을 만지거나 비벼서는 안되며, 가급적 인공눈물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꽃가루가 심한 날은 가급적 외출 삼가

봄철과 가을철 환절기에는 꽃가루가 심한 날이 많다. 바람을 타고 대기 중에 날아다니는 꽃가루는 안구 충혈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꽃가루가 심한 날에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는 것이 좋다.

 

눈에 좋은 음식을 균형있게 섭취

비타민 A가 함유돼 있어 안구 건조를 방지해주는 것은 물론 시력 감퇴도 예방해주는 당근, 결명자, 치즈, 블루베리, 토마토 등과 오메가 3 지방산이 풍부해 각종 눈 질병을 막아주고 안질환 속도를 늦춰주는 고등어, 청어, 연어 등 눈에 좋은 음식을 균형 있게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눈을 위한 휴식

우리 몸과 마찬가지로 눈에도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다. 눈 건강을 위해서는 업무나 공부를 할 때 약 50분 가량 진행한 후에는 반드시 10분 정도 휴식을 취해 눈에 쌓인 피로를 풀어주는 것이 좋다.

dailymedi@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10회 광동암학술상, 최일주·신애선·이호영·김혜련 교수
김창희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평형의학회 우수연구자상
인공지능(AI) 주치의 닥터앤서, 과기부 등 적극행정 경진대회 우수상
서울시내과의사회 수석부회장 신중호·학술이사 박해형 外
옥진주 교수(서울성모병원 국제진료센터), 프랑스 외교공로 훈장
송재관 울산대 의대 의무부총장 취임
이수진 교수(양산부산대병원 감염내과) 국무총리 표창
김완욱 교수(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민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
정형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발전기금 2000만원
정융기 울산대병원장 대통령 표창·울산대병원 12명 국무총리 표창
조태준 교수(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아태소아정형외과학회 회장 취임
강윤구 교수(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빙부상
박두혁 前 연세의료원 홍보팀장 별세
서필원 교수(단국대병원 흉부외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