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종필 의원 "번아웃 위기 의료인 특별수당 지급"
"재난 의료현장 인력 처우 제각각, 일관된 보상체계 마련 필요"
[ 2020년 03월 31일 17시 18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윤종필 미래한국당 의원이 31일 “번아웃(burn out) 위기에 처한 의료인들에게 특별수당을 지급해야 한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재난 의료현장에서는 여러 형태의 지원인력이 근무하고 있는데, 이들에 대한 처우가 모두 제각각”이라며 이 같이 주장했다.
 
윤 의원은 “기존 의료기관 소속 의료인, 중앙사고수습본부 모집을 통해 파견된 의료인과 보상 및 처우가 다르고, 민간병원, 시·도 소속 공공의료원 등 설립 주체에 따라서도 처우가 상이하다”며 “의료인들 사기에도 영향을 주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 때문에 일관된 보상체계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윤 의원은 “당초 약속한 예우에 준하는 통합적이고 일관된 보상체계를 마련해야 한다”며 “이 과정에서 의료인들의 사기를 떨어뜨리는 그 어떤 불필요한 일도 없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제언했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대구·경북 파견 의료진, 부당처우 논란 가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