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7월29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5월 임상 최다···길리어드·애브비 4건-한미 3건
전체 81건 승인 다국적사 주도, 3월·4월 45건대비 두배 증가
[ 2017년 06월 02일 15시 02분 ]

지난달 국내에서 승인받은 임상시험이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다국적 제약사들이 임상승인 확대를 주도했다.
 

1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국내 임상시험 승인 현황을 보면 지난 5월 식약처의 임상을 허가받은 건수는 총 81건에 달했다. 지난 1월 61건, 2월 46건, 3월과 4월 각각 45건과 비교하면 가장 많다.


지난달 임상 증가를 이끈 것은 다국적사와 임상수탁업체(CRO)가 승인받은 임상 건수가 늘어난 덕분이다.


실제 다국적사의 경우 26건을 기록 전월 14건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했다. 의료기관 임상 역시 같은 기간 21건으로 전월 17건보다 많았다.

임상수탁의 경우 17건으로 전월 4건 대비 크게 늘었다. CRO가 다국적사의 임상을 상당수 담당하고 있어 사실상 다국적사의 임상 증가폭은 더 컸다는 분석이다.


의료기관과 국내 제약사의 임상 건수도 늘었다.

국내사의 임상은 15건으로 4월 10건 대비 50% 증가했으며 의료기관도 같은 기간 21건을 기록, 전월 17건보다 증가했다.


국내사 중 임상 승인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한미약품으로 항응고제 개량신약 'HIP1404' 1상, 골다공증 복합제 'HCP1604' 1상, 항암제 신약 'HM95573'의 후기임상 1상을 승인받았다.


제일약품이 '제로픽스'와 'JLP-1401'의 1상을, 유영제약이 'YYC301'의 임상 등 각각 2건을 진행한다. 이밖에 종근당, 메디톡스, 씨티씨바이오 등이 각각 1건씩이다.


다국적사 중 가장 많은 승인 건수를 기록한 곳은 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와 한국애브비였다.
 
길리어드의 경우 경구용 류마티스 치료제인 '필고티닙'의 임상 4건을 잇달아 승인받았다. 또 애브비는 'GDC-0199정' 2건과 'ABT-493', 'ABT-494'의 3상을 진행하게 됐다.


이 밖에도 한국MSD가 면역항암제 '키트루다' 적응증을 늘리기 위한 3상 3건을 승인받았으며 한국화이자, 한국베링거인겔하임, 한국로슈 등이 각각 2건을 기록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현장 의견을 정책에 적극 반영해서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임상시험을 실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정보공개 범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임상시험 새 패러다임 '위험 기반 모니터링’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인공치아골유착학회 회장 김선종 교수(이대서울병원 구강악안면외과)
안경아 강남세브란스병원 간호국장·윤지영 간호수석부장 外
김경태 교수(경북대병원 신경외과), 제2회 AO척추학회 학술상
박근태 내과의사회장(박근태 내과),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참여
대한정형외과학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3000만원
의협 박진규 중소병원정책개선특별위원회 위원장·김종민 간사
권형정 울산대병원 간호사,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표창
김어진 화순전남대병원 감염관리실장, 보건복지부 장관상
정요셉 교수(의정부성모병원 병리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우수논문상
대한의사협회 김광석 총무국장·최길만 기획정책국장·이성민 보험국장 外
장덕수 우민재단 이사장, 충북대학교병원 1000만원
모복회, 울산대병원 소아환자 치료비 200만원
정진학 의사 장모상
신상도 서울대병원 기획조정실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