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1월28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조 "서울대병원 이름 이용, 화장품 장사"
[ 2021년 09월 18일 06시 50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서울대학교병원 노동조합이 의료공공성 강화와 필수인력 충원을 요구하며 파업을 예고. 노조는 특히 "국가중앙병원으로서 시대적 요구에 맞는 역할을 하지 못하고 오히려 공공성을 훼손시키고 있다"고 지적.
 
노조가 공공성 훼손 근거로 지목한 부분은 서울대병원 자회사와 출자회사. 현재 서울대병원은 ▲이지메디컴 ▲인더스마트 ▲SKHIC(해외합작법인) 등 출자회사 3곳과 ▲이지케어텍 ▲헬스커넥트 ▲에스앤유에이벤처(SNUH Venture) ▲정진호이펙트 등 자회사 4곳을 보유. 그 중에서도 노조는 피부과 정진호 교수가 설립한 벤처기업 ‘정진호이펙트’를 정조준. 노조는 “정진호이펙트가 서울대병원 이름을 이용해서 화장품 장사를 하고 있다”고 공개적으로 비판.

이로 인해 오랜기간 피부 연구를 통한 화장품 제품 개발 등에 매진해온 정 교수로서는 당혹스러울 수 밖에 없는 상황. 실제로 정진호이펙트는 지난 2018년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으로 승인받은데 이어 지난해 피부생물학R&D센터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기업부설 연구소로 인정받아 이번 노조의 지적이 불편할 것이란 분석이 제기.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비뇨의학회, 의협회관 신축 기금 3000만원
서울대 의대 신임학장 김정은 교수(신경외과)
서울아산병원 고범석·김성훈·전상범·김남국 교수, 2021 보건산업 성과교류회 유공자 표창
윤석 사무총장(한국의료기기유통협회), 식약처장 표창
대웅제약, '2021 한국 PR 대상' 공공·공익 캠페인 최우수상
유성식 상무우리내과 병원장, 전남대병원 발전후원금 2000만원
최하영 교수(한림대강남성심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젊은 호흡기 연구자상
김보해 교수(동국대일산병원 이비인후과), 대한연하장애학회 신진과학자상
박언휘 원장(대구 박언휘종합내과의원), 울릉도 의료봉사
구성욱 연세의대 교수,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복지부장관상
심영훈 한양대병원 전공의, 대한비뇨의학회 우수 초록 발표상
박동휘 교수(울산대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재활의학회 젊은연구자상
김우성 대표 원장(GF소아과의원) 부친상
김애란 교수(서울아산병원 신생아과)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