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0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천대 길병원, 췌장암 조기진단 가능성 제시
1991개 샘플 통해 분석, 94% 확률 기반 '다중 바이오마커' 효능 입증
[ 2021년 08월 02일 15시 45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 국내 연구진이 조기 발견이 어려운 췌장암을 94% 확률로 진단할 수 있는 바이오마커 기술을 개발했다.

특히 기존의 췌장암 진단마커 검사(혈청 CA19-9)에서는 정상 범위에 속하더라도 이 바이오마커를 활용하면 췌장암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 
 
가천대길병원 외과 이두호 교수(제1저자)가 서울대병원 간담췌외과 장진영 교수(교신저자), 서울대학교 통계학과 박태성 교수(교신저자) 연구실과 공동으로 진행한 췌장암 진단을 위한 다중 바이오마커 패널(LRG1, TTR, CA19-9)을 이용한 예측모델 연구에서 췌장암의 조기진단 가능성을 확인했다. 
 
특히 기존 다중 바이오마커 연구가 정상인군과 췌장암군만을 대상으로 이뤄졌던 반면, 이번 연구는 췌장양성질환, 기타 암종군이 추가돼 진행됐다. 정상군뿐 아니라 췌장양성질환군과 기타 암종군을 대상에 포함해 췌장암에 대한 진단 정확도를 더욱 면밀히 살펴볼 수 있기 위함이다. 
 
연구는 지난 2011년 1월 1일부터 2019년 9월 30일까지 약 8년간 6개의 기관(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서울아산병원, 삼성서울병원,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이화여자대학교병원)으로부터 모집한 총 1991개의 혈액샘플을 사용해 이뤄졌다.

연구에 사용된 혈액 샘플 중 정상인군은 609개, 기타 암종군(대장암, 갑상선암, 유방암)은 145개, 췌장양성질환군은 314개, 췌장암군은 923개였다. 이들 샘플을 3가지의 다중 바이오마커(LRG1, TTR, CA19-9)로 측정하기 위해 새로 개발된 자동화 ELISA(Enzyme-Linked Immunosorbent Assay) kit가 사용됐다.
 
연구 결과 췌장암 진단 예측력은 매우 우수한 것으로 드러났다. 췌장암 고위험군으로 예상된 환자 중 실제 췌장암 환자임을 알려주는 양성 예측률(Positive predictive value)이 94.12%로 매우 높았다.

또한 췌장암 환자가 아니라고 예상됐고 실제 암환자가 아니였음을 보여주는 음성 예측률(Negative predictive value)도 90.40%로 높았다. 민감도(Sensitivity) 93.81%, 특이도(Specificity)는 90.86%였다. 
 
이두호 교수는 “이번 다중 바이오마커는 실제 췌장암 환자와 기타 환자를 높은 정확도로 구분할 수 있었다”며 “CA 19-9 수치가 정상이거나 초기 췌장암 환자들을 포함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췌장암의 진단을 위한 도구로 사용하는데 충분한 성능을 보였다”고 말했다. 
 
분석은 성별, 나이, LRG1, TTR, CA19-9을 인자로 로지스틱 회귀분석 모델을 통해 췌장암 여부를 예측하는 값들(양성 예측률, 음성 예측률, 민감도, 특이도)을 구해 이뤄졌다. 이들 값에 대해 위험 수준은 낮음(low), 중간(intermediate), 높은(high) 등 3개 그룹으로 분류됐다. 
 
이두호 교수는 “췌장암의 장기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조기 진단이 매우 중요하다. 하지만 현재까지도 췌장암의 진단을 위한 효과적인 진단 도구 개발은 요원한 상태”라며 “이번 다중 바이오마커가 췌장암의 조기 진단과 치료에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Multi-biomarker panel prediction model for diagnosis of pancreatic cancer’라는 제목으로 SCI 국제학술지인 [Journal of Hepato-Biliary-Pancreatic Sciences](Impact Factor of 7.027) 최신호에 게재돼 주목을 받았다.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33회 아산상 대상 김우정 헤브론의료원장·의료봉사상 최영아 의사·사회봉사상 권순영 NEI 대표
대한관절경학회 회장 나경욱(일산백병원 정형외과)
대한응급의학회 회장 진영호(전북대병원)
조우람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상
김범태 교수(순천향대부천병원 신경외과), 자랑스런 신경외과 의사상 및 대한신경외과학회장 선출
대한산부인과학회 대통령 표창
대한피부과학회 회장 김유찬 교수(아주대병원)
울산대병원·우정순 간호사, 질병관리청장 표창
강청희 前 건보공단 상임이사, 한국공공조직은행장
김아진 교수(인하대병원 입원의학과), 호수피스의 날 복지부장관 표창
고대의료원 초대 의료영상센터장 이창희·연구소장 이기열 교수
대한간호협회, 제5회 ‘백남 인권·봉사상’
박선화 교수(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대한산부인과학회 최우수논문상
미래영상의학과의원, 원광대병원 발전기금 10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