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24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노엔, 시총 1조7천억 예상···희망 공모가 5만9천원
기관 경쟁률 1871:1 기록···코스닥·바이오 업종 기준 역대 최고
[ 2021년 07월 28일 16시 02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HK이노엔(이하 ‘inno.N’, 대표이사 강석희)이 수요예측 경쟁률 1871대 1로 국내외 기관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수요예측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inno.N은 지난 22일부터 26일까지 국내외 기관투자자 대상의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공모가격을 희망 공모가(5만원~5만9000원) 상단인 5만9000원으로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inno.N은 이번 기업공개(IPO)로 총 5969억원을 공모하게 됐으며 상장 후 시가총액은 1조7054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총 1627곳에 달하는 기관 투자자들이 참여해 187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수요예측에 참여한 기관투자자 32.9% 이상이 공모 밴드 상단을 초과하여 가격을 제시했다.

확정 공모가인 5만9000원 이상을 제시한 기관은 1597곳(98.2%)에 달하며, 해외 기관의 경우 271개 기관이 참여, 해외 우량 기관투자자의 확실한 눈도장을 받게 됐다.

주관사 관계자는 “수요예측에 참여한 국내외 기관투자자 대다수가 38년 업력을 통해 쌓은 안정적인 캐시카우(Cash-cow)와 블록버스터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을 필두로 잘 짜여진 신약 파이프라인 성장잠재력을 높이 평가했다”며 “향후 글로벌 진출과 신규사업 매출가시화로 볼륨성장과 질적성장 기대감이 높은 만큼 inno.N의 차별화된 경쟁력에 프리미엄을 줬다”고 설명했다.

inno.N은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을 대한민국 30호 신약으로 출시, 시장 1위 제품으로 키워 신약 연구개발 역량과 영업력을 모두 인정받았다.

케이캡정은 해외 24개국에 기술 혹은 완제품 수출 형태로 진출했고, 미국에서는 임상 1상을 진행 중이다.

inno.N은 케이캡정뿐만 아니라 순환, 소화 등 7개 질환 영역에서 160여 개의 전문의약품을 보유하고 있다. 이 중 13개 전문의약품이 각각 연매출 100억원이 넘으며 시장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다.

이와 함께 소화, 자가면역, 감염, 암 등 4개 분야를 중심으로 16개 신약 및 바이오 파이프라인을 확보해 성장 기틀을 다지고 있고, 혁신기술 플랫폼인 세포유전자치료제 사업도 지속 확장 중이다.

특히 inno.N은 선진업체로부터 CAR-T 및 CAR-NK 기술 사용에 대한 독점적 권리를 확보하고, 이를 활용해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과 다발성 골수종에 대한 혁신적 치료제를 개발하며 사업 진입의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사업 추진 속도를 제고하기 위해 CAR-T 및 CAR-NK 세포를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자체 생산 인프라를 경기도에 이미 구축했고 마지막 GMP 인증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 숙취해소 대표브랜드 컨디션, 뉴틴(건강기능식품), 클레더마(더마코스메틱), 스칼프메드(두피/탈모케어) 등 시장 인지도가 높은 숙취해소 제품을 비롯해 건강기능식품과 화장품 신규 브랜드를 연이어 선보이며 HB&B(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및 음료) 사업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런칭한 더마 화장품 브랜드 ‘클레더마’는 현재 16개 종합병원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총 250여 곳의 종합병원과 피부과 전문 병의원에서 처방되고 있다.

inno.N은 올해부터 한국MSD와 자궁경부암 백신 등 7가지 백신 유통 및 코프로모션에 돌입해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있다.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 백신 ‘IN-B009’의 임상 1상 시험 계획을 승인 받은 바 있다. ‘IN-B009’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표면항원 단백질을 유전자 재조합 기술로 만든 재조합 백신이다.

표면항원 단백질의 N-말단 부위에 세포 투과 펩타이드를 추가로 발현시켜 세포 내 전달 효율을 극대화하여 기존 기술과 비교 시 백신의 효과를 대폭 높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inno.N 강석희 대표이사는 “inno.N의 독보적인 연구개발 능력과 앞으로의 성장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신 국내외 기관 투자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향후 글로벌 탑티어(Top-Tier) 바이오헬스 기업으로서 두각을 보이며 앞서 나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inno.N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오는 7월 29일과 30일 양일간 진행되며, 일반 투자자들은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과 삼성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이노엔, SK 따라잡을까···'국산 재조합 단백질 백신' 촉각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병철 교수(조선대병원 신장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최혜원 중앙대병원(영상의학과) 교수, 영상의학회 학술대회 금상
보령제약, 보령의사수필문학상 공모
경희대 한방병원장 직무대행 정희재·간호대학원장 겸 간호과학대학장 석소현
이호왕 고려대 의대 명예교수, 2021년 피인용 우수 연구자
충남대병원, 2021년 공공부문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한국애브비 조은미 전무
홍현준 교수(국제성모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기관식도과학회 증례학술대회 장려상
정지원 대림성모병원 혈액종양내과장, KSMO 베스트 포스터 프레젠테이션 어워드
송영숙 한미약품 회장, 숙명여대 발전기금 1억
이애영 교수(충남대병원 신경과), 국무총리 표창
서지영 교수(삼성서울병원 중환자의학과), 세계중환자의학회 이사
김선현 교수(연세대 원주의대 디지털치료 임상센터장), 대한임상미술치료학회 5대 회장
성문우 교수(서울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