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4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 하루 800명대
누적 10만명 넘어
[ 2020년 10월 30일 17시 03분 ]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29일 10만 명을 넘어섰다.

NHK 집계에 따르면 이날 일본 전역에서 도쿄도(都) 221명 등 총 809명(오후 9시 기준)의 신규 감염자가 발표됐다. 일본의 하루 신규 확진자가 800명을 웃돈 것은 지난 8월 29일(845명) 이후 두 달 만이다.
 

이로써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올 2월 요코하마항 정박 중 집단감염 사태가 발생했던 유람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승선자 712명을 포함하면 10만516명이 됐다.
 

일본 전체 확진자 수가 10만 명대에 올라선 것은 올 1월 16일 첫 환자가 발표된 후 9개월여 만이다. 일본은 지난 3∼5월 코로나19 1차 유행기를 맞았다.
 

이후 2차 유행이 본격화한 8월에 하루 평균 1천 명의 확진자가 쏟아졌지만, 9월 이후로는 하루 300∼700명 정도를 유지하고 있다.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일본 정부에 조언하는 전문가 그룹은 28일 회의에서 올 8월 첫째 주를 정점으로 확진자 감소세로 돌아선 뒤 횡보 단계를 거쳐 10월 들어 미미하게 다시 늘어나는 추세라고 분석했다.
 

도도부현(都道府縣·광역자치단체)별로는 도쿄가 3만 명을 넘어 전국 감염자의 3분의 1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이어 오사카(大阪) 1만2천여 명, 가나가와(神奈川) 8천여 명, 아이치(愛知) 6천여 명 등으로 대도시와 그 주변 지역에서 감염자가 많이 나오고 있다.
 

그러나 오키나와(沖繩)현 감염자가 3천 명을 넘어서고, 홋카이도(北海道)의 10월 하순 하루 감염자 수가 최다치를 경신하는 등 지방 도시에서도 감염이 재확산하는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일본의 전체 사망자는 이날 10명 늘어 1천761명이 됐다.

 

parksj@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광 교수(아주대 의대 생리학교실), 지식공유대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
유한양행, 2020 한국의 경영대상 부문 이미지 가치 최우수기업
서울아산병원 이제환 진료부원장·박수성 기획조정실장·임종진 관리부원장·강석규 홍보부실장 外
정광철 아산사회복지재단 사무총장(前 서울아산병원 관리부원장)
우리들병원 이상호 회장·배준석 병원장, 영국 왕립 에든버러 외과대학 산하 아카데미 교수 초빙
H+양지병원 이지연 병동 파트장, 서울시간호사회 모범간호사상
김경민·정석종 용인세브란스병원 신경과 교수, 대한신경과학회 명인 학술상·향설 젊은 연구자상
안무영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송파의학상
오종건 국제골절치료연구학회 아·태 교육위원회 의장
동아쏘시오홀딩스 정재훈 전무-동아ST 이성근·신유석·소순종 전무 外
건양대병원 천은정 소아청소년토탈케어센터장·나상준 뇌신경센터장 外
김승기 대한소아청소년신경외과학회 회장
이태연 날개병원장, 제11대 대한정형외과의사회 회장 연임
김용주 한양대병원 소청과 교수, 대한소아소화기영양학회 학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