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3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공의법 사수 위해 '전공의법 위반' 역설
[ 2020년 10월 29일 05시 43분 ]
[데일리메디 박민식 기자] 대한전공의협의회 23기 집행부 내에서는 한 때 "헌법 위에 전공의법이 있다"는 우스갯 소리가 회자. 이유인 즉, 전공의법을 지켜내기 위해 정작 대전협 집행부는 전공의법에 규정된 시간을 넘기며 살인적인 업무량을 소화해내야 했던 것.

특히 집행부는 젊은의사 단체행동을 준비하면서는 의협회관 7층 회의실에서 거의 24시간 상주하며 살다시피 했는데 에어컨이 나오지 않아 한여름 밤에 땀을 뻘뻘 흘리며 밤샘 회의를 매일같이 했었다는 전언. 최초의 여자 회장이자 첫 외과 전공의 회장이었던 박지현 대한전공의협의회 전(前) 회장은 "과에서 동기들이 많은 도움을 줬고 병원에서 적잖은 배려를 해줘 대전협 회장직을 열심히 수행할 수 있었다"고 임기를 마친 후 소회를 피력.
 
박 전 회장은 “여자라서, 인턴이라서 회장을 할 수 없는 건 아니다. 회장은 누구나 할 수 있다. 중요한 것은 그런 진입 장벽을 낮추고 참여율 높이는 것이 앞으로 대전협이 해야할 일”이라고 강조.
ms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1만6000여 전공의들 짝사랑 많이 힘들었지만 버팀목 된 원동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한양행, 2020 한국의 경영대상 부문 이미지 가치 최우수기업
정광철 아산사회복지재단 사무총장(前 서울아산병원 관리부원장)
우리들병원 이상호 회장·배준석 병원장, 영국 왕립 에든버러 외과대학 산하 아카데미 교수 초빙
H+양지병원 이지연 병동 파트장, 서울시간호사회 모범간호사상
김경민·정석종 용인세브란스병원 신경과 교수, 대한신경과학회 명인 학술상·향설 젊은 연구자상
안무영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송파의학상
오종건 국제골절치료연구학회 아·태 교육위원회 의장
동아쏘시오홀딩스 정재훈 전무-동아ST 이성근·신유석·소순종 전무 外
건양대병원 천은정 소아청소년토탈케어센터장·나상준 뇌신경센터장 外
김승기 대한소아청소년신경외과학회 회장
이태연 날개병원장, 제11대 대한정형외과의사회 회장 연임
김용주 한양대병원 소청과 교수, 대한소아소화기영양학회 학술상
GC(녹십자홀딩스) 허용준 사장·장평주 부사장-GC녹십자 남궁현·김진 부사장 外
정인경 교수(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아오내분비학회 학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