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5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성모병원, 미래인재 육성···혁신 전담조직 설립
40세 이하 젊은 교직원 선발 후 2억 지원, 내달 공모전도 개최
[ 2020년 10월 16일 14시 52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이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인재를 육성하는 전담 조직인 겨자씨키움센터(센터장 정신건강의학과 김대진 교수)를 설립한다고 밝혔다.
 
40세 이하 젊은 교직원들을 미래위원으로 선발하고, 총 2억 원 규모의 각종 지원을 통해 미래인재로 육성할 방침이다.
 
병원은 “내부 교직원들의 혁신 아이디어를 모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고,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최근 겨자씨키움센터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겨자씨키움센터는 겨자씨처럼 미약하고 작은 생각을 모아 집단 지성을 통해 확장시켜 우리가 상상하는 미래를 창조한다는 의미의 혁신 조직이다.
 
아이디어의 발굴과 육성 뿐 아니라 조직문화 혁신을 위한 다양한 사업들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오는 11월 가톨릭대학교의 교직원, 대학생, 대학원생과 가톨릭중앙의료원 산하의 의료기관, 지원사업체 등 내부 구성원을 비롯해 헬스케어 산업에 관심 있는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는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일반인 참가자의 경우 가톨릭대학교와 가톨릭중앙의료원 등의 내부 구성원 최소 1인 이상과 함께 팀을 구성해야 참여 가능하다.
 
헬스케어와 관련한 모든 주제로 참여할 수 있으며 상금 규모는 대상 500만원(1개팀)과 최우수상 300만원(1개팀), 우수상 200만원(3개팀) 등 총 2000만원 상당이다.
 
40세 이하의 공모전 수상팀과 각 기관에서 추천한 인원 등을 대상으로 미래위원을 선발, 최대 1년간의 교육 프로그램을 비롯해 2억 원 규모의 지원금도 투자한다.

김대진 센터장은 “내부 교직원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모으고 육성시켜 4차산업 혁명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불확실한 경제 상황에서도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교육, 의료기관의 정적인 조직문화를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로 바꿔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가톨릭 모든 의료기관 데이터 통합한 '데이터 댐' 구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광 교수(아주대 의대 생리학교실), 지식공유대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
유한양행, 2020 한국의 경영대상 부문 이미지 가치 최우수기업
서울아산병원 이제환 진료부원장·박수성 기획조정실장·임종진 관리부원장·강석규 홍보부실장 外
정광철 아산사회복지재단 사무총장(前 서울아산병원 관리부원장)
우리들병원 이상호 회장·배준석 병원장, 영국 왕립 에든버러 외과대학 산하 아카데미 교수 초빙
H+양지병원 이지연 병동 파트장, 서울시간호사회 모범간호사상
김경민·정석종 용인세브란스병원 신경과 교수, 대한신경과학회 명인 학술상·향설 젊은 연구자상
안무영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송파의학상
오종건 국제골절치료연구학회 아·태 교육위원회 의장
동아쏘시오홀딩스 정재훈 전무-동아ST 이성근·신유석·소순종 전무 外
건양대병원 천은정 소아청소년토탈케어센터장·나상준 뇌신경센터장 外
김승기 대한소아청소년신경외과학회 회장
이태연 날개병원장, 제11대 대한정형외과의사회 회장 연임
김용주 한양대병원 소청과 교수, 대한소아소화기영양학회 학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