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약처 퇴직공무원들 '낙하산 인사' 심각"
[ 2020년 10월 13일 09시 03분 ]
[데일리메디 박민식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 퇴직공무원이 산하기관에 낙하산으로 채용되는 사례가 매우 심각해졌다는 지적이 제기.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이종성 의원(국민의힘)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제출받은 역대 산하기관 임직원 채용 현황 자료에 따르면 식약처 산하의 7개 기관 임직원 채용이 총 29번 있었으며, 이 중 20명이 식약처 출신인 것으로 확인.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식약처 산하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의 경우 기관장과, 상임이사(기획경영 1명, 인증사업 1명)를 올해 임명했는데 세자리 모두 식약처 출신 인사가 차지. 연봉은 기관장의 경우 1억4500만원, 상임이사는 각각 1억1600만원. 앞서 지난 2월 임명된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 기관장도 식약처 출신이며, 연봉은 1억1300만원이었고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 원장 자리도 식약처 출신이 낙하산으로 낙점. 이의경 처장이 식약처장에 임명된 2019년 3월 이후 모든 자리는 식약처 출신이 차지한 것. 
 
퇴직 공무원에 대한 사전 사후 관리도 문제점으로 거론. 某 로펌에 취업한 고위공직자의 경우 퇴사를 2주 앞두고 식약처 재직 당시 업무와 관련된 민간 기업들의 주요 임원들을 만났는데 이후 로펌으로 이직. 또 다른 퇴직 공무원 한 명도 로펌에 입사하기 불과 이틀 전 식약처를 찾아가 본인과 함께 일했던 직원을 만난 것으로 확인.
ms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석아 교수(서울대병원 내과), 제19회 보령암학술상
인하대병원 이문희 교수·김덕순 책임간호사,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조재철 교수(울산대병원 혈액내과), 모친상 부의금 100만원 발전기금
김재휴 광주보훈병원장, 대한병원협회 이사 보선
정석원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 SICOT’93 학술본상
김진성 교수(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 대한척추신경외과 임상학술대상
박용천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이사장(한양대 구리병원), 세계정신의학회 동아시아지부 대표 당선
황현용 교수(고신대복음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제27회 의당학술상
이진호 자생한방병원장, 서울지방경찰청장 감사장
홍준표 교수(서울아산병원 성형외과), 美성형외과학회 주관 말라니악 강연
김권배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장, 한독학술경영대상
이명덕 가톨릭의대 명예교수·안제환 안정형외과의원 원장·송섭 미국 검안과의원 대표·심종걸 심종걸내과의원 원장 장인상
김욱하 굿닥터튼튼병원 신경외과 원장 장인상·이경옥 서울원탑치과 원장 시부상
김경희 은명내과 원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