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3월0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로나19 한달 여만에 10명대···국내 7명·해외 11명
누적 1만4269명·완치 1만3132명···부산항 러선박 'N차 감염' 촉각
[ 2020년 07월 30일 10시 50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오름과 내림을 반복하던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한달여만에 10명대로 떨어졌다.
 

급증세를 보이던 해외유입과 국내 지역발생 모두 크게 줄어든 덕분이다. 다만 부산 러시아 선박의 집단감염이 지역사회로 번지면서 확진자가 늘어날 가능성은 여전한 상황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0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9명 늘어 누적 1만4269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10명대로 낮아진 것은 지난달 22일 17명 이후 38일 만이다. 이들 18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유입이 11명으로 지역발생 7명보다 많다.


확진자 수는 이달 들어 하루 20∼60명대를 오르내리다가 지난 25일 이라크 건설 현장에서 귀국한 우리 근로자와 러시아 선원이 대거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일시적으로 113명까지 급증했다.


해외유입 확진자 11명 중 8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 과정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3명은 경기·경북·경남 지역에서 자가격리 중 확진됐다.


유입 추정 국가는 필리핀이 4명으로 가장 많고 사우디아라비아 3명, 미국 2명, 이라크·우즈베키스탄이 각 1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 두 자릿수 기록은 지난달 26일 이후 35일째 이어졌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7명으로, 28일(5명) 이후 이틀 만에 다시 한 자릿수가 됐다. 확진자는 서울 3명과 경기 4명 등 모두 수도권에서 나왔다.


사망자는 늘지 않아 300명이 유지됐으며, 치명률은 2.10%다. 60세 미만에서 치명률은 1%를 밑돌지만 60대 2.22%, 70대 9.51%, 80대 이상 24.79%로 고령일수록 급격이 커진다.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63명 늘어 누적 1만3132명이다.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45명 감소한 837명이다. 위중·중증환자는 13명으로 전날보다 1명 늘었다.


코로나19 검사자는 총 155만6215명이다. 이중 152만2928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1만9018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코로나19 감염 28명→48명···지역 14명·해외 34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연세암병원장 금기창·용인세브란스병원장 최동훈·산부인과학교실 주임교수 김성훈·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장 김태일 外
용인시의사회장 이동훈(서울새로운내과 원장)
강동경희대병원 협진진료처장 전영수·뇌신경센터장 신원철·관절센터장 이재훈 外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임정수
서정일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장 취임
권순영 대한갑상선두경부외과학회 회장 취임
대림성모병원 김성원 이사장‧홍준석 병원장 취임
H+양지병원 의생명연구원 초대 원장 양준모(前 삼성서울병원 피부과 교수)
한양대병원 기획조정실장 이형중-류마티스병원장 김태환-국제병원장 이항락·의과대학장 겸 보건대학원장 고현철 교수 外
경희의료원 병리과장 성지연-치과병원 교육부장겸 종합진료실장 김성훈 外
식약처 혁신진단기기정책과 노혜원 과장-신종감염병백신검정과 오호정 과장 外
대한의사협회 부회장에 김영일 대전광역시의사회장(충청외과의원 원장)
제주도의사회 신임 회장 김용범(신제주이비인후과 원장)
대구 달서구의사회 신임 회장 서영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