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9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이식 기증자 수술 만족도, 복강경>개복수술
서울대병원, 149명 조사결과 발표…"회복기간 단축‧부작용 감소 등"
[ 2020년 07월 13일 16시 13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간이식 기증자들은 개복수술보다 복강경 수술을 더 선호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순수 복강경 기증자 간 절제술은 수술 후 회복을 고려한 수술법으로, 환자 만족도는 높지만 고도의 기술이 요구돼 매우 불편하고 복잡해 여전히 많은 병원이 복부절개를 시행하고 있다.
 
서울대병원 간담췌외과 간이식 팀은 2011~2017년 생체간이식 기증자 149명의 만족도를 조사해 13일 발표했다.
 
연구팀은 개복수술 60, 상복부절개술 39, 복강경수술 50명으로 나눠 조사했다. 그 결과 복강경이 개복수술에 비해 출혈량, 창상감염이 적었고 미용적인 부분에서 만족도가 높았다.
 
각 그룹 간에 입원기간과 재수술, 조기 주요 합병증은 차이가 없었다.
 
서울대병원은 2015년부터 순수 복강경 기증자 간 절제술을 시행한 이래 지난해 세계 최초로 300례를 넘어섰다. 현재 기증자 85% 이상을 복강경으로 진행하고 있다.
 
시행 초기 수술시간은 6시간 이상이었으나 최근에는 평균 4시간으로 개복수술과 비슷하다. 출혈량도 적어 수혈이 필요없다. 간 손상이 최소화돼 수술 이후 간질환 수치 증가폭도 적다.
 
기존의 복강경수술 연구는 대부분 개복수술에 비해 안전한 지에 초점을 맞췄다. 그러나 이번에는 만족도 차이를 객관적으로 증명해 복강경수술 우월함이 증명된 것이라고 볼 수 있다.
 
이광웅 교수는 수술 후 회복기간이 줄고 상처가 적어 환자 만족도가 상승했다수술시간도 점점 줄고 있어 앞으로 복강경 이용이 표준 수술법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세계적인 복강경 SCIE 학술잡지인 미국복강경학회지(Surgical endoscopy) 최근호에 게재됐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보라매병원, 복강경 간 기증 수술 성공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