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26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로나19 보호장구 '절대 부족' 의료진들
[ 2020년 04월 01일 20시 13분 ]
[데일리메디 박민식 기자] 코로나19 환자 급증으로 보호장구가 부족해지면서 전세계 각국 의료진들이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 때우는 방식으로 대응, 감염 위험이 커지고 있다는 우려가 높아지는 실정.

외신에 따르면 최근 스페인의 한 병원에서는 마스크가 부족해 의료진들이 스노클링용 스쿠버 마스크를 개조해 사용한다는 전언. 이 병원 심장 전문의 Alfredo Redando씨는 "의료용 필터를 스노클링 마스크에 부착해 보호장구 대용으로 사용하고 있다. 부품은 소독한 후 재사용 가능하며 필터는 5일 정도 사용할 수 있다"고 주장. 해당 스포츠용품 판매회사도 의료진을 돕기 위해 스노클링 스쿠버 마스크의 일반 판매를 중단. 

미국에서는 보호장구가 없어 쓰레기봉투를 쓰고 일하던 간호사가 사망해 논란이 됐으며 영국에서는 장의사들에게 돌연사한 시체를 다룰 때 코로나19일 가능성에 대비해 시신의 입과 코를 요실금 패드 등으로 덮으라는 지시까지 내려진 실정. 앞서 우리나라도 마스크 등의 보호장구가 부족했던 상황. 실제로 호남권 지방대병원에서는 직원들이 매일 페이스 실드 60개를 제작, 사용하는 등 필요한 장비를 자급자족하는 상황이 벌어졌었다는 후문.
ms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코로나19 의료진 비상···사망 22명·감염 3300여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도일 서울시병원회 회장, 서울시립동부병원 방문
김철 고려병원 이사장, 부산시병원회장 취임
김연숙 교수(충남대병원 감염내과), '덕분에 챌린지' 동참
청주한국병원 진료원장 윤창균
은백린 교수(고대구로병원 소아청소년과),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김지선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강신호 동아쏘시오그룹 명예회장, 제1회 대한민국 약업대상
강만수 성주군의사회장(효요양병원 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장
황인규 교수(중앙대병원 혈액종양내과), 대한종양내과학회 '보험정책연구비상'
고대의대 28회 동기회, 발전기금 1억2000만원과 미화 2만불
30대 남성 말기암 환자, 화순전남대병원 5000만원
복지부 장영진 응급의료과장·성창현 예비급여과장·이상진 보건산업정책과장 外
정재한 교수(조선대병원 흉부외과) 모친상-박현경 원장(닥터지의원) 시모상
임병영 프라미스소아과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