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국, '5분내 감염 확인'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
FDA, 애보트 래버러토리스社 제품 비상승인
[ 2020년 03월 29일 16시 48분 ]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미국에서 빠르면 5분 안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파악할 수 있는 초고속 진단검사가 가능해진다.
 

dpa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의료장비 제조업체 '애보트 래버러토리스'는 27일(현지시간) 자사가 개발한 코로나19 진단검사 키트가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비상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회사 진단검사 키트를 사용하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5분 안에 확인할 수 있다. 음성으로 최종 확진하는 데에는 13분이 소요된다.
 

토스터와 비슷한 크기여서 휴대가 가능하고, 병원 밖에서 검사할 수도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애보트는 한 달에 500만 개의 키트를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주 FDA는 45분 안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코로나19 진단검사 절차를 승인했으나, 또 다른 미국 업체 '세페이드'가 만든 이 진단검사 장비는 주로 병원 안에서 사용할 수 있다.
 

미국은 코로나19 사태 초기 진단검사 키트 부족과 검사절차 지연 등으로 확진자를 파악하는 데 애를 먹었다. 미 존스홉킨스대 집계에 따르면 28일 오후 7시(한국시간) 현재 미국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많은 10만4천83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firstcircle@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