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09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실습 병원 '탈의실·휴게실' 없어 힘든 간호대생들
[ 2020년 02월 14일 06시 00분 ]
[데일리메디 박성은 기자] 지하 주차장 옆 엘리베이터 탑승 공간을 탈의실로 사용한 某대학병원 간호사들의 열악한 근무환경이 사회적 풍파를 일으킨 가운데 이번에는 병원에서 실습하는 간호대학생들이 매우 열악한 처우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 대책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

간호대학생 16.5%가 병원 실습 시 정해진 탈의실 및 휴게실을 제공받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 식사 및 휴게 시간을 보장받지 못하는 간호대학생들도 많았으며, 언어 및 신체 학대가 가장 빈번하게 이뤄지는 곳 또한 병원 실습 현장이라는 것. 이는 대한간호대학학생협회가 2020년 1월 9일부터 19일까지 6591명이 참여한 ‘제1차 간호학생 인권실태조사’에서 확인.

조사 결과, 병원 실습에 참여한 경험이 있는 간호대학생 3218명 중 정해진 탈의실 및 휴게실을 제공받지 못한 경우는 532명(16.5%)으로 집계. 식사시간을 보장 받지 못하는 간호대학생은 825명(25.6%), 앉을 공간 및 시간을 보장받지 못하는 경우는 1043명(32.4%)이 "그렇다"고 응답. 대한간호대학학생협회 관계자는 “학교와 병원마다 간호 학생의 실습 환경은 천차만별이다. 특히 자대 병원이 없는 학교들은 실습 병원이 전국 각지에 분포돼 있고 증가하는 간호대학 수에 비해 실습지가 부족하다 보니 실습지 확보를 포함한 실습의 질(質)이 보장되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고 토로.
sag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병원 간호사, 年 평균 2436시간 근무···88% "연장근로 경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의사협회 신임 대변인 김대하(홍보이사)
계명대동산병원 바이오브레인융합연구팀, 한국연구재단 기본연구사업
아주대의료원 생리학교실, 한국연구재단 기초연구실지원사업
복지부 최종희 장애인정책과장·신승일 오송생명과학단지지원센터장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윤동섭 교수
문용자 의사협회 고문, 국민미션 어워드 의료인 부문
보건복지부 복지정책관 고득영·인구아동정책관 최종균·노인정책과장 양동교
이대용 교수(중앙대병원 소아청소년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과학기술 우수논문상'수상
류광희·백병준 교수(순천향천안병원), 대한이비인후과학회 최우수 포스터상
김숙영 교수(을지대 간호대학), 직업건강협회 회장 취임
서울시의사회 봉사단, 신한은행 굿커넥트 공모전 4000만원
곽호신 박사(국립암센터 희귀암센터), 대한뇌종양학회 최우수 논문상
국민건강보험공단 장수목 부산경남지역본부장·서명철 인천경기지역본부장·김남훈 요양기획실장 外
최광성 교수(인하대병원 피부과)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