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6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신성 당뇨 예측 컴퓨터 알고리즘 개발
이스라엘 와이즈만 과학연구소(Weizman Institute of Science)
[ 2020년 01월 17일 09시 08분 ]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임신성 당뇨를 임신 초기 또는 임신 이전에도 정확히 예측할 수 있는 컴퓨터 알고리즘이 개발됐다.


임신 여성의 3~9%에서 임신 24~28주에 나타나는 임신성 당뇨는 원래 당뇨병이 없던 여성이 임신 중 당뇨병이 발생하는 것으로 방치하면 임신중독증인 자간전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이와 함께 산모와 태어난 아이 모두 나중 당뇨병이 발생할 위험도 커진다.
 

이스라엘 와이즈만 과학연구소(Weizman Institute of Science)의 에란 세갈 컴퓨터공학 교수 연구팀은 클라리트 보건 서비스(Clalit Health Service)의 방대한 임신 자료를 분석, 기계학습(machine learning)시키는 방법으로 임신성 당뇨를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는 컴퓨터 알고리즘을 개발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15일 보도했다.

2010~2017년 사이에 출산한 여성 45만명의 건강기록에 나타난 '빅 데이터'(big data)를 가공, 2천가지가 넘는 매개변수(parameter)로 이루어진 엄청난 데이터 세트(dataset)를 만들고 이를 기계학습시켜 이 같은 컴퓨터 알고리즘을 만들어 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이 컴퓨터 알고리즘은 2천여 가지 매개변수 중 9개의 변수(연령, 체질량지수, 당뇨병 가족력, 이전 임신 때 포도당 부하 검사 결과 등)만으로 임신성 당뇨를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또 다른 14만 건의 임신 자료를 이 컴퓨터 알고리즘에 적용한 결과 나중 임신성 당뇨가 발생한 여성을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었다.
 

임신성 당뇨 위험을 미리 알 수 있다면 운동, 다이어트 등 생활습관 변화를 통해 위험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말했다.
 

또 임신성 당뇨 위험이 낮은 것으로 밝혀진 여성은 임신성 당뇨 검사인 포도당 부하검사(glucose tolerance test)의 번거로움과 비용 지출을 피할 수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알고리즘이란 수학, 컴퓨터 과학 등을 통해 어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해진 일련의 절차나 방법을 말한다.

이 연구결과는 영국의 의학전문지 '네이처 메디신'(Nature Medicine) 최신호에 실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
skha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우영택 대변인 外
양동호 대한혈액투석여과연구회 회장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 아산장학생 1240명에 장학금 50억 전달
서울 구로구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500만원
김준성 교수(성빈센트병원 재활의학과), 국제사이클연맹 국제 등급 분류사 자격 획득
김영대 교수(동아대병원 순환기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과장 김국일·보험정책과장 진영주·의료자원정책과장 김현숙 外
강순희 근로복지공단 제9대 이사장 취임
정경실 복지부 국장 승진·인재개발원 교육훈련 파견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윤현덕 국립소록도병원장
국립보건연구원,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연구과제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 인천성모병원 어린이환자 치유 100만원
박영권 울산대병원 직원 부친상
한상태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 前 사무처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