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2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니카미놀타 초음파, 정형외과 중심 국내시장 안착 추세
비앤비헬스케어, 'SONIMAGE HS1' 독점공급···고해상도영상 구현
[ 2020년 01월 14일 15시 22분 ]

[데일리메디 임수민 기자] 비앤비헬스케어(대표 정갑섭)가 국내 독점 공급하는 코니카미놀타(KONICAMINOLTA)의 초음파 기기 SONIMAGE HS1의 성능이 우수하다고 알려지면서 정형외과를 중심으로 높은 판매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앤비헬스케어 관계자는 “초음파는 스캔 숙련도에 따라 병변을 찾아낼 수 있는 부위가 무궁무진해 숙련자일수록 장비 성능을 고려한다”며 “SONIMAGE HS1은 정형외과, 신경외과, 외과 등에서 높은 판매율과 재구매율을 보이고 있다”라고 전했다.
 

코니카미놀타는 약 150년 영상장비 노하우와 필름 적층 기술을 프로브에 접목했으며, 타사에 주문자 위탁생산으로 프로브를 공급하던 파나소닉을 인수해 초음파 사업에 박차를 가했다.
 

그로 인해 일본 시장에서 점유율 60%를 넘어 연간 700대 이상 판매를 기록했고, 한국에서도 정형외과를 중심으로 100대 판매 실적을 거두는 성과를 보였다.
 

코니카미놀타는 SONIMAGE HS1의 성공적인 국내 시장 안착에 이어 작년에 이동성과 휴대성이 강화된 SONIMAGE MX1을 출시했다.
 

카트(Cart)와 포터블(Portable) 모두 사용 가능한 SONIMAGE MX1은 한 번 터치로 장비의 결합‧분리가 가능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또한 기존보다 2배로 늘어난 배터리 용량은 사용자가 이동하면서 원활하게 진료를 볼 수 있도록 돕는다.
 

SONIMAGE HS1과 MX1 모두 기존 하이엔드급 장비에서만 가능했던 고해상도 초음파 영상을 구현한 것은 물론 해상도와 투과 간 상충 문제점 역시 상당 부분 극복했다.
 

이는 직경 수백㎛ 정도의 근육 및 신경 다발 섬유구조까지 선명하게 표현해 조직 해부학적 위치와 병변을 잘 보여주며, 3cm 이내 얕은 부위의 경우 MRI 영상에 버금가는 고해상도 초음파 검사가 가능하다.
 

비앤비헬스케어 관계자는  “두 장비 모두 8개의 콘솔 키(Console-Key)와 풀 터치(Full-touch) 방식으로 조작버튼을 최소화해 초보자도 쉽게 이용 가능하다”며 “ 진료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유저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 형식으로 설계됐으며 직접 그림을 그려 환자에게 설명할 수 있는 터치 기능도 탑재돼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더메디몰(http://themedimall.com)은 현재 오픈 및 입점 이벤트로 코니카미놀타에서 연간 4회 주최하는 '초음파 워크숍 Advance 과정'의 등록비 면제 혜택과 의원급에 한정해 홈페이지 무상 제작을 지원하고 있다.

min0426@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경실 복지부 국장 승진·인재개발원 교육훈련 파견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윤현덕 국립소록도병원장
국립보건연구원,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연구과제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 인천성모병원 어린이환자 치유 100만원
서울아산병원, International ForumIF 디자인 어워드 서비스 디자인 부문 '본상'
김성호 영남대병원장, 영남의대 발전기금 1억
배하석 교수(이대목동병원 재활의학과),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강동경희대병원 외과장 조진현·병리과장 원규연·성형외과장 유영천 교수外
김종재 아산생명과학연구원장, 연천군 저소득층 청소년 장학금 1000만원
강상윤 경희대학교병원 성형외과장·이정우 치과병원 치과응급실장 外
명지병원 기획실장 서용성·내과부장 조윤형 교수 外
연세대 의대, 상금 5000만원 제2회 용운의학대상 후보자
제영수 제영수정형외과의원 원장 부친상
김성범 SB피부과 원장 부친상-김정욱 서울대 치대 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