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1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성바이오·셀트리온, 美 JP모건 중심무대 선다
LG화학·한미약품·대웅제약·제넥신·휴젤 등 '이머징시장' 코너 활용
[ 2020년 01월 13일 05시 17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국내 바이오업계의 양대 축인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셀트리온이 전세계 투자자를 대상으로 회사 혁신과 성장 비전을 공개한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JP모건 헬스케어의 중앙 무대를 장식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내는 'K-바이오'의 달라진 위상을 보여주고 있다.

올해로 38회째를 맞이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제약·바이오 투자행사인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두 회사가 발표 세션 가운데 메인 트랙(Main Track)에 배정됐다.
  
오는 1월13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이 컨퍼런스에는 전 세계 약 40개국, 1500여개 제약·바이오 기업, 9000명에 달하는 투자자들이 참가한다.

JP모건 초청을 받은 기업 가운데 그랜드볼룸에서 기업설명회(IR)를 할 수 있는 회사는 37곳에 불과하다. 올해 메인 행사장 발표자격을 갖은 아시아기업은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다케다제약 등 3개사다.

그랜드볼룸은 약 800석 규모의 대형 발표회장으로 화이자, 로슈, 존슨앤존슨 등과 같은 글로벌 대형 제약사들에게만 배정되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15일 'Innovation and Growth of Samsung in Biologics Industry'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그간의 성과와 2020년 목표 및 중장기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발표에는 대표이사인 김태한 사장과 존 림 부사장이 나선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최근 위탁개발생산 성과와 중장기 사업 비전을 소개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7년 국내 기업 최초로 메인 트랙을 배정받은 데 이어 작년부터는 한국 기업 중 처음으로 '그랜드볼룸'을 배정 받은 바 있다.

같은 날 셀트리온은 서정진 회장이 미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와 합성의약품 개발 현황 등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셀트리온은 미국에서 2016년 바이오시밀러 `램시마`를 출시했고 지난해 11월부터 혈액암 치료제 `트룩시마`를 판매 중이다. 올해는 1분기 허쥬마 출시를 앞두고 있다.
 
서정진 회장 외 기우성 부회장, 이상준 수석부사장 등이 총출동해 자사 바이오시밀러를 적극 홍보하며 미래 투자 계획을 포함한 사업 전략도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LG화학, 한미약품, 대웅제약, 제넥신, 휴젤은 신흥시장에서 주목받는 기업들에 발표 기회를 주는 '이머징시장' 트랙에 나선다. 

이들은 파이프라인 개발 현황과 해외진출 계획 등을 소개하고 해외 투자자에 기업 가치를 제고할 방침이다.

유한양행, JW중외제약, 종근당, SK바이오팜, 에이비엘바이오, 티움바이오 등은 글로벌 기업들과 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기술수출 및 해외 투자자 유치 등의 성과가 나올지 주목된다.

유한양행 이정희 대표는 2년 연속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참석해 미팅을 챙기며, JW중외제약은 아토피피부염 신약 'JW1601'과 통풍신약 'URC102'의 추가 기술제휴 사업을 논의할 방침이다.

올해 '유망주'로 꼽히는 SK바이오팜 조정우 대표도 참석하며 강스템바이오텍, 지놈앤컴퍼니, 알테오젠, 지아이이노베이션, 바이오솔루션, 지트리비엔티, 엔지켐생명과학, 셀리버리, 큐리언트, 바이오니아 등 국내 기업들이 행사장 내외에서 미팅을 가진다.
 

제약업계 관계자는 “전 세계 제약·바이오기업은 물론 투자자 및 유관단체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정보 교류 및 다양한 사업기회를 엿보는 자리"라며 "올해는 어느 기업이 제2의 한미약품, 유한양행이 돼 잭팟을 터뜨릴지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말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제약·바이오업계, 내년 1월 美 JP모건헬스케어 '주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훈재 교수(고대안암병원 소화기내과), 美소화기내시경학회 석학회원
명지성모병원, 서중근 명예원장(前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회장) 초빙
차기 전남대병원장 1순위 안영근·2순위 김윤하 교수
한국디지털병원수출사업조합 이사장에 (주)메디코아 조영신 대표이사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 이창준·건강보험정책국장 김헌주
강동경희대병원 기획부원장 겸 진료부원장 주선형·내과부장 조진만 교수 外
김세혁 교수(아주대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손상학회 회장 취임
케빈 피터스 한국MSD 신임 대표이사
이정백(Paul Lee) GSK Country Legal Director
홍승모 인천성모병원장 겸 인천북부해바라기센터장, 여성가족부 장관상
박기철 교수팀(한양대구리병원 정형외과), 대한골절학회 최우수학술상
엄기성 교수(원광대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손상학회 라미 우수논문상
서울성모병원 김영훈·김상일 교수팀, 하재구학술상
김애리 고려대 의대 병리학 교수 시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