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5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성서울·서울대·아산병원 ‘웃고’ 가톨릭·세브란스 ‘침울’
상급종병 41곳 전공의 추가모집 종료···대다수 병원, 지원자 극소수 등 고전
[ 2020년 01월 08일 06시 12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삼성서울·서울대·서울아산병원 등은 웃었고, 세브란스·가톨릭중앙의료원 등은 침울했다. 소위 빅5 병원 사이에서도 희비가 엇갈린 것이다.

빅5 병원 외에 수도권 주요 대학병원과 국립대학병원 등 전공의 지원자도 가뭄에 콩 나듯 했다.
 
7일 데일리메디가 상급종합병원 41곳을 대상으로 ‘2020년 전공의 추가모집 현황’을 조사한 결과, BIG5 병원 사이에서도 다소 편차가 있었다.
 
 
우선 삼성서울병원은 정원 10명에 14명이 몰려 경쟁률 1.40을 기록했다. 세부적인 지표도 좋았다. 핵의학과 지원자 1명(정원, 1명), 병리과 3명(4명), 가정의학과 9명(5명), 방사선종양학과 1명(탄력정원) 등이었다.
 
 
서울대병원 정원 6명에 8명(경쟁률, 1.33)이 몰렸다. 진료과별로는 소아청소년과 지원자 7명(정원, 2명), 병리과 1명(3명), 핵의학과 0명(1명) 등이었다. 서울아산병원도 외과 2명(1명), 병리과 2명(2명), 핵의학과 0명(1명) 등으로 체면치레를 했다.
 
 
반면 세브란스·가톨릭중앙의료원(통합수련) 등은 아쉬움을 삼켰다. 세브란스병원은 소아청소년과 지원자 1명(정원, 1명), 가정의학과 3명(4명) 등을 제외한 전(全) 과에 지원자가 1명도 없었다. 총 정원은 15명이었으나, 지원자는 4명으로 경쟁률은 0.27에 불과했다.
 
서울성모병원 등 통합수련과정으로 선발하는 가톨릭중앙의료원도 소아청소년과 지원자 4명(정원, 6명), 외과 6명(9명), 산부인과 1명(6명) 외에 지원자가 없었다. 가톨릭중앙의료원의 저원은 총 38명이고, 지원자는 11명(경쟁률, 0.29)였다.
 
그럼에도 빅5 병원은 그나마 괜찮았다. 서울·수도권 등 주요 대학병원들도 고전을 면치 못했다.
 
중앙대병원, 강북삼성병원, 건국대병원, 한림대성심병원, 단국대병원, 순천향대천안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등은 지원자가 단 1명도 없었다.
 
아주대병원·분당서울대병원·인하대병원·한양대병원 등은 지원자가 1명에 불과했고, 길병원에는 2명이 지원했다.
 
가톨릭중앙의료원과 마찬가지로 통합수련을 하는 고려대의료원만이 외과 지원자 1명(정원, 6명), 산부인과 2명(1명), 진단검사의학과 1명(3명), 가정의학과 3명(3명) 등의 선택을 받았다.
 
지방 소재 상급종병들 “실낱같은 기대라도 있었는데 참담”
 
하지만 지방으로 갈수록 상황은 더욱 심각했다. 대다수 상급종병들이 지원자를 아예 받지 못 했다.
 
인제대부산백병원, 조선대병원, 전북대병원, 경상대병원, 영남대병원, 원광대병원, 고신대복음병원, 칠곡경북대병원, 충남대병원, 충북대병원, 부산대병원, 양산부산대병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등은 전공의의 선택을 받지 못 했다.
 
계명대동산병원·대구가톨릭대병원·경북대병원 등에서 1명, 전남대병원 2명 등이 나름 선전한 결과였다.
 
한 지방소재 상급종합병원 관계자는 “실낱같은 기대나마 가지고 있었는데, 결과는 참담한 수준”이라며 “앞으로가 더 걱정”이라고 말했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레지던트 추가모집···빅5 병원도 기피과 등 사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아산업, 인하대병원 발전기금 5000만원
김재왕 내과의원 원장(경북의사회 대의원회 의장), 안동시 자랑스러운 시민상
이제중 교수(화순전남대병원 혈액내과),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학술상
용인세브란스병원, 디지털경영혁신대상 과기부장관상
서울백병원 박현아 종합건강증진센터소장·상계백병원 심규홍 신생아실장 外
윤영철 교수(중앙대병원 신경과), 치매 극복의 날 대통령 표창
김창렬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소아청소년과), 통계의 날 대통령상
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장 송영조·정신건강정책과장 김한숙·보건의료데이터진흥과장 강준 外
부민병원 초대 의료원장 정진엽(前 보건복지부 장관)
임현국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고대구로병원 함창화 전공의, 고대의료원장 표창
정지향 교수(이대서울병원 신경과), 치매극복의 날 '국민포장'
전훈재 교수(고대안암병원 소화기내과), 美소화기내시경학회 석학회원
명지성모병원, 서중근 명예원장(前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회장) 초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