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1월1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우리들병원 대출 의혹' 신혜선 "은행·병원장 유착 의심"
"은행 측 서류 위조로 큰 피해…아무 조치 않는 문 대통령 아쉬워"
[ 2019년 12월 11일 18시 31분 ]
사진제공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우리들병원을 둘러싼 '대출 특혜 의혹'을 제기한 사업가 신혜선 씨가 우리들병원 이상호 원장과 금융권 사이의 유착관계를 의심할 만한 여러 정황이 있다고 주장했다.

신씨는 11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루카511 빌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한은행 측이 영수증 조작 등 사문서를 위조한 일 때문에 큰 손해를 봤고, 힘든 삶을 살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서명한 적 없는 영수증이 수사와 재판 과정에서 증거로 제출됐다"며 "신한은행 관계자들은 말을 맞춰 허위 진술과 거짓 증언을 내놓고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은행 측이 이처럼 무리한 불법행위를 저지르면서까지 사실을 숨기는 것으로 미뤄볼 때 신한금융그룹과 이상호 원장 사이의 어떤 유착관계가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강한 의심이 든다"고 언급했다.

신씨는 우리들병원 이상호 원장의 전처인 김수경 우리들리조트 회장과 함께 레스토랑 사업을 하면서 2009년 이 사업체 명의로 신한은행으로부터 260억원을 대출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신씨는 본인 소유의 루카511 빌딩을 담보를 제공했고, 이 원장은 연대보증을 섰다.

이후 2012년 우리들병원의 재무상태가 악화하자 이 원장은 산업은행에서 1천400억원가량의 대출을 시도했다.
당시 산은은 신한은행 대출에 이 원장이 섰던 연대 보증을 문제로 삼았고, 기존 채무 부담을 없애는 조건으로 대출을 허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신씨는 자신의 동의 없이 이 원장이 연대보증에서 빠졌다고 그간 언론에 주장해왔다.

빚을 홀로 떠안게 된 신씨는 이 원장이 보증에서 빠지는 과정에 관여한 신한은행 직원 2명을 사문서위조와 사금융알선 등의 혐의로 서울 서초경찰서에 고소했다. 이들은 2016년 1월 재판에 넘겨졌지만, 사금융알선 혐의만 유죄로 인정됐다.

신씨는 또 이 과정에 양정철 민주연구원장과 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버닝썬 경찰총장'으로 불리는 윤모 총경 등이 연루됐다는 의혹도 제기해 왔다. 이 원장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주치의를 맡았던 친여 성향 인사로 여겨진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trauma@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양정철, '우리들병원 특혜의혹' 연루설 제기 심재철에 詩로 응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릉시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1000만원
김이수 교수(한림대성심병원 유방내분비암센터장),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신응진 대한수련병원협의회 회장(순천향대부천병원장)
한광협 제5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장 취임
한동근 교수(차의대 의생명과학과),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 회장 취임
박훈준 교수(서울성모병원 순환기내과),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장려상
양동원 교수(서울성모병원 신경과), 인지중재치료학회 회장 취임
신임 한국당뇨협회장 김광원 교수(가천대길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윤성수 대한혈액학회 회장 취임
정우기 교수(전남대병원 방사선종양학과), 제5대 화순군립요양병원장
김은희 서울나은치과 원장 모친상-윤경식 오산세마그린요양병원장·이준형 영주적십자병원 응급의학과장 장모상
이소윤 분당차병원 교수(이비인후과) 시모상
문영중 후생신보 부국장 부친상
양귀철 대전한국병원 비뇨기과장·양선영 푸른소아과의원장 부친상-채성희 채소아과의원장 시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