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07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령홀딩스, 김정균 신임 대표 선임···3세경영 본격화
"디지털헬스케어 산업서 새로운 기회 찾겠다" 포부 피력
[ 2019년 12월 11일 12시 11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보령이 3세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 보령홀딩스 김정균(34) 운영총괄 임원이 대표 자리에 오른 것이다.

11일 보령홀딩스는 최근 이사회를 열고 신임 보령홀딩스 대표이사에 김정균 운영총괄(사내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김 신임 대표는 김승호 보령제약 창업주의 외손자이자 김은선 前 보령홀딩스 회장의 장남이다. 

그는 미국 미시건대학교 산업공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 의약식품대학원에서 사회행정약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삼정KPMG에서 근무하다 지난 2014년 보령제약에 이사대우로 입사해 전략기획팀, 생산관리팀, 인사팀장을 거쳤다.

지난 2017년 1월부터 보령제약 등의 지주회사로 설립된 보령홀딩스의 사내이사 겸 경영총괄 임원으로 재직해 왔다.

회사 측은 김 신임 대표가 보령제약 재직 시 수익성 강화를 목표로 시도한 사업들이 매출 증대 및 수익성 개선에 기여해 역량을 인정 받았다고 평가했다.

 

김 신임 대표는 ‘내부경영체계 개선’, ‘투자우선순위 재설정’, ‘바이젠셀 등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신규사업 진출’, ‘투명하고 수평적 조직 문화 정착’ 등을 주도적으로 추진해왔다.

 

보령홀딩스 경영총괄임원으로서 지주회사 및 자회사 ‘보령컨슈머’를 설립하고, 각 사업회사를 ‘이사회 중심 체제’로 전환, 정착시켰다. 보다 신속하고 투명한 의사결정체계를 통해 이사회 경영진 간 협업체계를 강화했다. 

새로운 변화 속에 보령제약은 최근 3년간 연매출 성장률 7.1%(CAGR)에 수익성도 크게 개선돼 올해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창사 이래 최고를 기록할 전망이다.

또한 백신제조 및 바이오 연구개발 관계사인 ‘보령바이오파마’도 높은 성장률을 보이며 2019년 매출 1000억을 달성할 예정이다.

 

김 신임대표는 “한국은 세계시장의 부분이기에 우리 밖에서 일어나고 있는 변화에 누구보다 빠르게 대응하며 지속적으로 세계시장에서 기회를 탐색하겠다"며 "제약산업뿐만 아니라 IT기술과 헬스케어가 융합돼 가는 미래 디지털헬스케어 산업에서도 새로운 기회를 찾아 투자를 진행해 가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한편, 안재현 보령제약 대표이사는 겸직했던 보령홀딩스 대표이사를 사임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보령 '스토가' 파죽지세···H2RA 계열 3주 처방률 '1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전공의 투쟁기금 1000만원
강보승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응급의학과) '학교도 병원도 알려주지 않는 술 한 잔의 의학', 2020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의료기기심사부장 이정림
데일리메디 접속자 폭증 사이트 지체
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윤재호 교수, 빅데이터 활용 경진대회 최우수상
정종현 교수(성빈센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이사장 취임
하승현 과장(명지성모병원 신경과), 서울특별시장 표창
대한정형외과의사회, 대한전공의협의회 투쟁 후원기금 1000만원
김성곤 교수(양산부산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국제알코올중독생의학연구학회 차기 회장
더조은병원, 강북삼성 정화재 교수 영입
건양대병원, 뇌종양·뇌혈관질환 명의 권창영 교수 영입
길병원 병원장 김양우 연임-제1진료부원장 전용순·제2진료부원장 김석영·기획조정실장 엄중식·홍보실장 오진규 外
최원준 건양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모친상
나용길 세종충남대병원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