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6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약사 억대 리베이트 받은 의사들 '벌금형' 선고
법원, 4명 각 1200만원·700만원·500만원
[ 2019년 12월 05일 05시 17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제약사들로부터 의약품 판매 촉진 명목으로 1억원이 넘는 뒷돈을 받은 의사들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4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은 최근 의료법위 반 등 혐의로 기소된 내과 전문의 A씨에게 벌금 1200만원을 선고했다.

같은 혐의로 재판을 받은 외과 전문의 B씨와 정형외과 전문의 C씨에게는 각각 700만원, 외과 전문의 D씨에겐 벌금 500만원이 내려졌다.

이들은 지난 2006년 충남 천안에 메디컬센터를 공동 설립, 운영하면서 제약사들로부터 불법 리베이트를 수수 받은 혐의로 재판을 받았다.
 

특히 K제약은 이들 병원에 의약품 선택 및 처방 유도 등 판촉 목적으로 9회에 걸쳐 9200만원을 전달했다. I약품의 경우 3600만원을 제공했다. 

법원은 "해당 메디칼센터는 초창기부터 관행적으로 리베이트를 수수했던 것으로 보이며, 이중 A씨는 제약사들과 긴밀한 접촉한 점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500만원
김준성 교수(성빈센트병원 재활의학과), 국제사이클연맹 국제 등급 분류사 자격 획득
김영대 교수(동아대병원 순환기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과장 김국일·보험정책과장 진영주·의료자원정책과장 김현숙 外
강순희 근로복지공단 제9대 이사장 취임
정경실 복지부 국장 승진·인재개발원 교육훈련 파견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윤현덕 국립소록도병원장
국립보건연구원,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연구과제
인천교구 청소년사목국, 인천성모병원 어린이환자 치유 100만원
서울아산병원, International ForumIF 디자인 어워드 서비스 디자인 부문 '본상'
김성호 영남대병원장, 영남의대 발전기금 1억
박영권 울산대병원 직원 부친상
한상태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 前 사무처장 별세
김재식 前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실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