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2월09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림푸스한국, 암 환우 '희망여행 결과전시회'
12월7일까지 인천 중구 소재 '차 스튜디오'서 개최
[ 2019년 11월 18일 11시 40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이 오는 12월 7일까지 인천 중구 소재 차 스튜디오에서 ‘2019 아이엠 카메라 희망여행 결과전시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길 위해 잠시 멈춰서다’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지난 10월 인천문화재단(대표이사 최병국)과 함께 2박 3일간 진행한 ‘2019 아이엠 카메라 희망여행’에 참여한 유방암∙대장암 환우 25명이 촬영한 사진 및 7명의 예술가들과 함께 만든 다양한 아트워크가 전시된다.
   
16일 전시 오프닝 행사에는 환우와 가족, 아트워크숍을 진행했던 예술가, 올림푸스한국, 인천문화재단 관계자 등 43명이 참석해 전시 개최를 축하하면서 희망과 치유 메시지를 나누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전시는 12월 7일까지 매주 수요일에서 일요일 오후 12시부터 6시까지 입장 가능하다. 월요일과 화요일은 휴관하며 입장료는 무료다. 
 
올림푸스한국 박래진 CSR&컴플라이언스본부장은 “그 동안 치료로 인해 활동범위에 제약이 있던 환우들이 일상에서 벗어나 여행을 즐기며 만든 작품들인 만큼 특별한 의미를 가진 전시가 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환우들이 보여준 용기와 희망에 공감하고 응원을 보내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올림푸스한국은 2015년부터 암 환우의 심리적, 교육적 지원을 위해 사진예술교육 사회공헌활동인 ‘아이엠 카메라’를 운영해오고 있다. 현재까지 19회 진행됐으며 197명의 청소년, 성인 환우들이 참여했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령제약 운영총괄 장두현 전무·글로벌산업본부장 최성원 전무 外
박경환 대동병원장, 부산의료산업대상 부산시장상
한길안과병원, 올해의 '국제 안과병원'
한화종합연구소, 건양대병원 저소득층 환자 성금 1000만원
강민규 질병관리본부 기획조정부장·박기준 복지부 노인지원과장·김대연 소록도병원 내과장
백승운 교수(삼성서울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학회 회장 취임
박금렬 광주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
조은마디병원, 저소득층 의료비지원금 500만원
박승하 대한의학레이저학회 회장 취임
조상현 교수(인천성모병원 피부과),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회장 취임
명지병원 곽상금 간호사, 메르스 대응 복지부장관 표창
홍순관 코코이비인후과 원장 모친상
홍현동 유한양행 홍보팀 부장 빙모상
김관호 GC녹십자이엠 경영관리본부 상무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