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2월06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대만 졸업하면 의사 개업 가능 문제"
[ 2019년 11월 08일 20시 17분 ]
"의과대학을 졸업한 것으로만 개업 면허가 부여되는 것은 문제가 있다. 실기시험을 치러야 한다."

최근 열린 대한의사협회 종합학술대회 한 세션에서 안덕선 의료정책연구소 소장은 이 같은 주장을 펼쳐. 그는 사견임을 전제로 "의과대학 졸업만으로 제한 없는 개업면허가 과연 사회적 안전성과 환자 안전에 문제가 없는지 대답이 너무 자명하다"며 "면허제도를 현대화해서 인턴이나 전공의 과정기간을 필기시험 합격과 단독진료가 아닌 지도교수 감독을 전제로 진료행위를 할 수 있는 교육면허를 부여해야 한다"고 주장.

안 소장은 "진료활동의 제약이 없는 개업(일반)면허는 최소 인턴 수료 이후 보다 정교한 실기시험을 통해 부여하는 것이 타당하다. 실기시험을 1년 과정의 인턴 이후로 조정하거나 아니면 필기시험을 본과 3년 수료 후 응시케 해 실기시험은 임상실습과 인턴과정을 마친 후, 혹은 제3의 안으로 5년제 의과대학 운영으로 의대 졸업 시점에서 필기시험을, 그리고 2년간 인턴 후 실기시험 도입을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명지병원 곽상금 간호사, 메르스 대응 복지부장관 표창
백승운 교수(삼성서울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학회 회장 취임
조은마디병원, 저소득층 의료비지원금 500만원
박승하 대한의학레이저학회 회장 취임
조상현 교수(인천성모병원 피부과), 대한아토피피부염학회 회장 취임
SK케미칼 Pharma사업부문 조수동 마케팅1본부장·유형준 마케팅2본부장 外
정창욱‧곽철 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교수팀, 아태전립선학회 ‘최고 논문상’
장성욱 단국대병원 권역외상센터 교수, 복지부장관상
이경원 교수(강동경희대병원 응급의학과), 대통령 표창
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 '금탑산업훈장'
박종웅 대한말초신경수술학회 회장 취임
화이자업존, 대한장애인체육회 후원금 2천만원
한국원자력의학원 이효락 안전관리부장·조민수 비상진료부장 外
데일리메디 광고·영업 경력직원/총무회계 겸 웹관리 신입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