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0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연수원장 서울대병원, 중국과 의료기기 개발 본격화
북경대암병원·유망 벤처기업 인더스마트와 협약 체결
[ 2019년 10월 20일 17시 36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는 서울대학교병원(원장 김연수)이 의료기기 개발에도 본격적으로 나설 전망이다.


서울대학교병원-북경대암병원-인더스마트는 지난 17일 중국 북경대암병원에서 의료기기 공동연구 및 임상시험, 인적 교류, 물적 자원 공동활용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북경대암병원은 북경의과대학교 부속 국립 암 전문병원이다. 2019년 중국 전체 암 전문병원 중 4위를 기록했고, 위암 및 종양 분야에서 뛰어난 의료진을 보유하고 있다.


인더스마트는 한국전기연구원 첨단의료기기본부 스핀오프 벤처기업으로 의료기기 관련 기술력을 자랑한다. 현재 한국과학기술연구원, LG전자, LG화학, LG이노텍 등과 협업 중이다.


최근 2월에는 서울대병원과 공동연구를 통해 세계 최초 실시간 UHD 형광 내시경을 개발했다. 현재 미국, 중국, 러시아, 베트남 등으로의 수출 계약을 진행 중에 있다.


이번 협약은 단순한 병원과 기업 R&D를 넘어 한·중 최고 의료진의 지식과 기술로 국내산 의료기기를 개발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


이들 기관은 △의료기기 임상시험 협업 △인력 교류 △의료기기 R&D 공동 수행 △의료기기 개발과 임상시험 교육, 훈련, 컨설팅 등을 위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김연수 병원장은 “의료와 기술 접점에는 의료기기가 있는 만큼 서울대병원은 앞으로도 국내 의료기기 업체의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지아푸 지 북경대암병원장은 “서울대병원과 상호 긴밀한 친분을 기반으로 의료기기 및 인력 교류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인더스마트 이충희 대표는 “최고 의료기관과 임상시험과 공동연구를 하게 돼 뜻깊고, 우수한 연구 성과 및 기기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김연수 서울대병원장, ‘CCTV 설치 긍정론’ 피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