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28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대서울병원 외과 백세현 교수, 국제학회 논문상 수상
권형주·이혜아 교수-서울의대 강경호 교수 공동연구
[ 2019년 09월 24일 16시 20분 ]
[데일리메디 박성은 기자] 이대서울병원(원장 편욱범)은 외과 백세현 교수가 최근 2019년 대한갑상선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근치적 경부절제술에서 기존 절개수술과 바바로봇수술 간 성향 점수 매칭을 통한 비교‘라는 주제의 논문으로 국제학회논문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백세현 교수는 이번 논문에서 바바로봇수술 변형 근치적 경부 절제술(BABA robotic MRND)과 기존의 절개수술을 비교 분석해 로봇수술이 기존 절개수술만큼 충분히 안전하고 확실한 수술 방법이라는 것을 증명했다.
 
해당 연구에는 바바로봇수술 변형 근치적 경부 절제술의 국내 최고 권위자인 서울대병원 강경호 교수와 이화의료원 권형주 교수, 이혜아 교수가 공동 연구자로 참여했다.
 
갑상샘암에서의 로봇수술은 도입 초기에는 크기가 작고 주위 림프절 전이가 없는 갑상샘 미세 유두암에서 주로 시행됐으나, 최근 적용 범위가 확대돼 2cm 이상의 크기나 주위 피막 전이가 있거나 림프절 전이가 있는 경우에도 적용되고 있다.
 
특히 바깥쪽 경부 림프절 전이가 있는 갑상샘암은 변형 근치적 경부 절제술(MRND)을 시행해야 한다.
 
이 경우 경부 절개창이 10cm 이상으로 매우 커서 수술 후 목 부위에 흉터가 심하게 남을 수 있는데 바바로봇수술을 적용하면 눈에 보이는 절개창 없이 수술을 할 수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호주 시드니에서 개최된 제13차 아시아-오세아니아 갑상선학회(AOTA)에서 발표됐으며, 권위 있는 SCI 학술지인 ‘Surgical Endoscopy’에도 게재될 예정이다.
sag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