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향대천안병원, 의사소통 약자 소통기술 개발
나사렛大·광주과기원·솔루게이트와 협약
[ 2019년 09월 22일 14시 58분 ]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은 최근 순천향의생명연구원 1층 회의실에서 나사렛대학교, 광주과학기술원, 솔루게이트와 ‘의사소통 약자를 위한 소통기술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의사소통 약자는 청각장애·언어장애·지적장애·발달장애 등의 문제로 인해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말한다.


협약식에서 4곳 기관은 의사소통 약자들의 상태, 표정, 단어, 목소리 톤, 주변 환경 등 음성‧행동을 분석해 전달 의도와 감정 등을 언어로 변환해내는 소통기술을 개발하기로 뜻을 모았다.


기술개발 전 과정은 산·학·연·병 협력사업 형태로 진행하기로 했다. 특히 순천향대천안병원은 의사소통 지원 기술의 효용성을 검증한다.

나사렛대학교는 의사소통 지원 기술 테스트, 광주과학기술원은 비음성 기반의 대화상황 인지기술 개발, 솔루게이트는 음성 기반의 대화지원 도우미봇 개발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최성준 순천향대천안병원 의료기기중개임상지원센터 부센터장(이비인후과 교수)은 “의사소통 약자들이 타인과 자유롭게 소통함으로써 소외됨과 차별 없이 사회와 원활하게 소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