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4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판사님 함부로 'OO전문병원' 표기 사용하지 마세요!
성형외과의사회 "판결문 오류로 일반인에게 잘못된 인식 심어줄 수 있다" 지적
[ 2019년 08월 01일 04시 50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무분별한 ‘전문병원’ 표현 사용 논란이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최근 법원 판결문에서 의료법에 의해 지정되지 않은 ‘OO전문병원’이란 표기가 등장하자 의사회에서는 “적확한 용어 사용에 주의해야 하는 법조인들이 정확한 표현을 사용하지 않는다면 일반인에게 혼란을 줄 수 있다”며 개선을 요청하고 나섰다.
 

공적 문서인 판결문에서 법으로 정해지지 않은 전문병원 표기가 남발된다면 잘못된 인식을 심어주고 결국 환자가 안전하지 않은 시술에 노출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31일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서울중앙지방법원은 병원을 운영하며 탈세행위를 한 병원장에게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했다. 판결문에서 재판부는 사건요지 및 처분경위를 설명하며 ‘미용전문병원’이라는 표현을 사용했다.
 

이에 대한성형외과의사회(이하 성의협)와 전문병원협의회는 “현재 의료법에 의해 지정된 ‘미용전문병원’은 없고 이는 잘못된 표현”이라며 “공신력을 가진 판결문에서 정확한 표현을 사용하지 않으면 일반인들에게 잘못된 인식을 심어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판결문에서는 서울고등법원과 서울행정법원이 각각 ‘노인전문병원’, ‘치매전문병원’과 같은 표기가 사용되기도 했다.
 

전문병원은 특정 진료과목이나 특정 질환에 대해 난이도가 높은 의료행위를 하는 의료기관을 지칭한다.
 

의료법 제3조의5 ‘전문병원의 지정 및 평가 등에 관한 규칙’에서 정하는 요건을 충족하는 경우 보건복지부 장관이 지정한다. 2018년 기준 108곳의 의료기관이 ‘보건복지부 지정 전문병원’으로 등록돼 있다.
 

진료과목별로는 ▲산부인과 ▲외과 ▲소아청소년과 ▲신경과 ▲이비인후과 ▲안과 ▲재활의학과가 있다. 질환별로는 ▲뇌혈관 ▲관절 ▲대장항문 ▲수지접합 ▲심장 ▲알코올 ▲유방 ▲척추 ▲화상▲주산기(모자)가 있다. 한방 과목으로는 한방중풍, 한방척추, 한방부인과가 있다.
 

앞서 온라인 등을 통해 ‘OO전문병원’이란 표현을 사용한 불법광고가 논란이 되며 의료계는 지정되지 않은 의료기관이 해당 표현을 사용하는 것을 막기 위해 정부에 꾸준히 의견을 전달했다.
 

전문병원’을 표방한 불법광고가 좀처럼 근절되지 않는 모습이다. 정부가 지속적으로 단속에 나서고 있지만 이번에도 400개가 넘는 의료기관이 불법광고 혐의로 적발됐다.
  
서울 某 대학 로스쿨 교수는 “판결문에서 표기상 편의를 위해 의료법이 정하지 않은 ‘OO전문병원’이란 표현을 사용하기도 한다"며 "원칙적으로 따지자면 법으로 지정되지 않은 전문병원 표기를 사용해선 안 된다는 지적은 타당하다”고 말했다.
 

성의협 관계자는 “무엇보다 환자 안전을 위해 법조인들이 솔선수범해서 정확한 표현을 사용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전문병원 89곳 의료질평가지원금 350억 '차등 지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축)용인세브란스병원 2부원장 김은경·교육수련부장 김형식·내과부 소화기내과장 김자경 교수 外
보령제약 메디컬본부장 김봉석 전무(중앙보훈병원 진료부원장)
서울시의사회, 제18회 한미참의료인상 수상후보자 공모
조옥연 길병원 간호본부장, 인천광역시장상
복지부 김충환 사회서비스정책과장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복지부 장관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이윤성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KMA POLICY 특별위원회 신임 위원장 김홍식(배산메디컬내과 원장)
대한의사협회 의정협의체 단장 박홍준·간사 연준흠 外
의정부성모병원 박태철 병원장 연임-진료부원장 한창희·연구부원장 김성수 교수 外
이광열 광주광역시의사회 의장(광산구 수피부과의원) 부친상
이호경 한국콜마 제약부문 대표 모친상
이영진 前 이영진성형외과 원장 별세-정수현 수온누리약국 대표 시부상
조준 교수(건국대병원 신경외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