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25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풍제약, 美 USAID·유니세프에 '피라맥스' 공급
해외 공공조달시장 영역 확대 등 수출 박차
[ 2019년 07월 24일 17시 39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글로벌 신약 피라맥스가 해외 공공조달 시장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신풍제약(대표 유제만)은 최근 미국 USAID(Chemonics International, Inc.)와 항말라리아 치료제 피라맥스 조달을 위한 장기공급 합의를 올해 4월 1일부터 내년 11월 23일까지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미국 대외원조기구 국제개발처인 USAID는 조달품목 선정시 회사와 제품에 대한 기준이 엄격해 조달계약 체결만으로도 큰 의미가 부여된다. 향후 USAID에서 지정한 국가에는 필수의약품을 효과적으로 조달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신풍제약은 지난 7월4일에는 190개 나라와 지역에서 아동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일하고 있는 UN산하기관인 UNICEF(유엔아동기금)와도 피라맥스 조달을 위한 장기공급협정에 합의했다.

UNICEF와 계약기간 동안 공급하는 제품의 품질, 기술, 가격 등의 조건에 합의했으며 계약기간은 2019년 4월 1일부터 2021년 3월 31일까지이다.
 

피라맥스는 세계보건기구(WHO)의 필수의약품 등재뿐만 아니라 미국 FDA로부터 희귀의약품 지정을 받았고 최근에는 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 콩고공화국, 니제르 3개 국가의 항말라리아 치료지침 1차 치료제로 등재됐다.
 
특히 파라맥스는 기타 아프리카 10개국 사적시장에도 수출되는 등 글로벌 제품으로 위상을 높이고 있으며 기존 말라리아 치료의 임상적 문제점을 극복할 수 있는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다.
 

신풍제약 측은 "글로벌 신약으로 전세계 유일하게 열대열 말라리아 및 삼일열 말라리아를 동시 치료할 수 있는 아르테미시닌(Artemisinin) 복합제제"라며 "앞으로 공공조달 시장에서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신풍제약, 阿 콩고에 '피라맥스' 23억 수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청주한국병원 진료원장 윤창균
은백린 교수(고대구로병원 소아청소년과),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김지선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강신호 동아쏘시오그룹 명예회장, 제1회 대한민국 약업대상
강만수 성주군의사회장(효요양병원 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장
황인규 교수(중앙대병원 혈액종양내과), 대한종양내과학회 '보험정책연구비상'
고대의대 28회 동기회, 발전기금 1억2000만원과 미화 2만불
30대 남성 말기암 환자, 화순전남대병원 5000만원
GC녹십자헬스케어 안효조 부사장
복지부 장영진 응급의료과장·성창현 예비급여과장·이상진 보건산업정책과장 外
김정아 교수(고대구로병원 내분비내과), 한국여자의사회 제1회 보령전임의상
정재한 교수(조선대병원 흉부외과) 모친상-박현경 원장(닥터지의원) 시모상
임병영 프라미스소아과 원장 모친상
신동근 신피부비뇨기과의원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