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18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청와대 "국내 바이오약 육성, 아낌없이 지원”
김연명 사회수석, 글로벌 바이오 컨퍼런스서 의지 피력
[ 2019년 06월 26일 17시 11분 ]

[데일리메디 박정연 기자] 청와대가 바이오의약품 육성 필요성에 주목했다. 부가가치 창출이 충분한 만큼 국가 차원의 아낌없는 지원도 약속했다.

청와대 김연명 사회수석은 6월26일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글로벌 바이오 컨퍼런스'에 참석해 제약산업 육성 의지를 피력했다.

김연명 사회수석은 "바이오의약품이 자리잡기 위해서는 선결해야 할 과제가 많다”며 “이를 위해 문재인 정부는 적극적인 지원과 행동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는 향후 중소기업과 중견기업이 중심이 돼 시장을 이끌어 나가게 하기 위해 인허가, 생산, 시장 출시까지 성장 전 주기에 걸쳐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5월 정부는 바이오헬스 분야 R&D를 2025년까지 연간 4조원 이상으로 확대하고 향후 5년간 2조원 이상을 추가 투자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했다. 대형 제약사의 R&D 투자를 위한 세제혜택도 약속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최성락 차장은 “제약업계는 정부만 믿어라. 이때까지 얘기해왔던 바이오제약 산업 육성을 위한 관련 공약을 차질없이 이행하기 위해 당국 관계자들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혁신제품의 안전성을 존중하면서도 세계적 추세에 뒤떨어지지 않도록 신중하면서도 과감한 행보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5회째를 맞은 글로벌 바이오 컨퍼런스는 바이오의약품을 미래 일자리 창출 산업으로 육성하고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는 33개국 121명(해외 90명)의 연자를 초청해 119개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며, 정부·학계·업계 등 3700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김강립 차관 "첨단의료 활성화 전폭 지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윤정 교수(의정부성모병원 신경과), 대한치매학회 2019 우수논문상
차의과대 송행석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지병철 교수, 'KSRM-CHA 학술상'
이영문 교수(아주대 의료인문학), 국립정신건강센터장 취임
박성배 교수(보라매병원 신경외과), 대한골대사학회 JBM 우수논문상
제23대 충남대병원장 윤환중 교수(혈액종양내과)
서울백병원장 오상훈 교수(외과)
유희철·황홍필·정병훈 교수팀(전북대병원 간담췌이식혈관외과), 대한정맥학회 우수연제상
최종희 보건복지부 자립지원과장
최찬 교수(화순전남대병원 병리과), 대한병리학회 차기회장
강동희 대한두개안면성형외과학회 이사장 취임
분쉬의학상 본상 구본권 교수(서울의대 내과학)·젊은의학자상 기초부문 조성권·임상부문 이주호 교수
장학철 교수(분당서울대병원 내분비내과) 장모상
김용철 종근당건강 상무 부친상
박혜림 국립중앙의료원 간호사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