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1월12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미, 사노피 당뇨 신약 공동연구비 650억 감액
에페글레나타이드 개발 및 상용화 계약 수정
[ 2019년 06월 25일 12시 15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한미약품은 사노피와 당뇨 신약 에페글레나타이드에 대한 공동연구비 상한액을 줄이는 두번째 수정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공시했다.

계약 변경 내용에 따르면 한미약품이 부담해야 할 공동연구비는 기존 1억5000만 유로(약 1975억원)에서 1억 유로(약 1317억원)로 감액된다. 

한미약품은 앞으로 1억 유로 중 이미 지급된 3149만6375유로(약 415억원)를 제외한 6850만3625유로(약 903억원)만 부담하면 된다. 이에 따라 한미약품의 공동연구비 부담이 기존보다 33.3% 낮아졌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이번 수정계약을 통해 두 회사는 에페글레나타이드 개발을 가속화할 수 있게 됐다"며 "사노피와 계속 긴밀히 협의해 에페글레나타이드 상용화 시점을 앞당기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앞서 한미약품은 사노피에 지난 2015년 주 1회 투여 GLP-1 계열 지속형 당뇨치료 주사제 '에페글레나타이드'를 4억 유로(5274억원)에 기술 수출했다.

이후 두 회사는 한 차례 수정계약을 통해 해당 신약 개발 비용의 일부인 1억5000만 유로를 부담키로 한 바 있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현진 교수(건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 구본술 학술상
조경진 교수(단국대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세광학술상 대상
박성파 교수(경북대병원 신경과), 대한신경과학회 JCN 연구자상
박윤길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연하장애학회장 취임
가톨릭의대 김영균·서울의대 정희순 교수, 제41회 유한결핵및호흡기학술상
이덕희 교수(이대목동병원 응급의학과), 행정안전부 장관상 표창
대한피부과의사회 이상준 회장(아름다운나라피부과)
아란유치원 학부모, 서울대병원 환자 치료비 4010만원
남동흔 교수팀(가천대길병원 안과), 대한안과학회 우수학술상
이승훈 교수(서울대병원 신경과), 보건의료기술자 복지부 장관상
이승주·김희연 교수(성빈센트병원 비뇨의학센터), 대한비뇨의학회 학술상
김만수·인용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국제연골재생 및 관절보전학회 학술상
황진순 교수(아주대병원 소아청소년과), 대한소아내분비학회 회장
동화약품, 의사 출신 이대희 개발담당 전무 영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