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9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정희 사장 "글로벌 백년기업, 위대한 여정 도전"
유한양행 창립 제93주년 기념식
[ 2019년 06월 20일 14시 40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유한양행(대표이사 이정희)은 20일 서울 본사 대강당에서 유한양행 전·현직 임직원들과 유한 가족회사 대표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기념식과 장기근속자 표창 행사를 가졌다.

유한양행은 '가장 좋은 상품을 만들어 국가와 동포에게 도움을 주자'라는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정신으로 1926년 설립돼 지금까지 신뢰와 정직의 기업문화를 갖고 우수한 의약품 생산과 국민보건 향상에 매진해 왔다. 
 
올해 장기근속자 표창식에서 R&D본부장 김상철 전무 등 19명은 30년 근속, 홍승훈 이사 등 15명은 20년 근속, 이창재 부장 등 82명은 10년 근속 등으로 모두 116명이 상패와 부상을 받았다.
 
이정희 사장은 기념사에서 “유일한 박사님의 숭고한 정신적 유산과 선배님들께서 물려주신 혜안은 유한만의 성공 DNA가 되어 탄탄하게 뿌리내렸다"며 "이로써 유한양행은 크고 작은 변화를 경험하며, 명실공히 영업력을 인정받는 업계 1위 기업 그리고 이를 바탕으로 한 R&D 중심의 세계적인 혁신신약 개발회사로 변모해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혁신신약과 신사업을 통해 인류의 건강과 행복한 삶에 이바지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야 한다는 바람을 갖고, 글로벌 백년기업을 향한 위대한 여정을 바로 이 자리에서 우리의 뜨거운 도전으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념식을 마친 후 유한양행 임직원들은 본사 대연회장에서 장기 근속자들을 축하하는 다과회를 가졌다.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정부성모병원 박태철 병원장 연임-진료부원장 한창희·연구부원장 김성수 교수 外
대한의사협회 의정협의체 단장 박홍준·간사 연준흠 外
조승연 전국지방의료원연합회 회장(인천시의료원장)
조준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홍보실 과장
식약처 이성도 농축수산물안전과장·박선영 기획재정담당관실 승진
가톨릭 부천성모병원 박일중·신재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지원 '생애 첫 연구사업'
송진원 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고대의대 미생물학교실) 취임
성빈센트병원 박동춘 교수(산부인과), 한국연구재단 개인연구지원사업
부산부민병원, 정성수 척추센터 의무원장 영입
이관순 한미약품 부회장 딸
부안의원→부안내과의원 김윤석 원장
정재호 교수(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모친상
나명재 여수강남요양병원장 부친상
김환수 제주 한림김안과 원장·김경수 군산 동서병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