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1월20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원 턱없이 미달 공중보건장학생···복지부 "추가 선발"
전체 20명 중 8명 지원 그쳐, "올 하반기 12명 재모집 공고"
[ 2019년 06월 02일 15시 00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의료 취약지역에 일정기간 근무하는 조건으로 장학금과 생활비를 지원받는 '공중보건장학생'이 하반기 추가 선발된다.
 

공고를 진행했지만 지원자가 적었기 때문이다. 당초 계획의 20명 정원에 절반에도 미치지 못한 8명이 선발되는데 그쳤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공공의료에 사명감을 갖춘 공중보건장학생을 하반기에 추가로 선발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공고된 공중보건장학생 정원은 20명이다. 상반기 선발인원은 가톨릭 관동의대, 강원대(2명), 경상대, 고려대, 동국대, 연세대 원주의대, 충북대 등 8명에 불과했다.


복지부는 제도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지원자가 적었던 것으로 보고, 의대생들을 상대로 취지를 적극적으로 설명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해당 제도 시범사업 지원 조건은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재학생이다. 일정 기간 동안 공공보건의료업무에 종사할 것을 조건으로 등록금과 생활비를 지원받는다.


기간은 최소 2년에서 최대 5년으로 지원금액은 2040만원이다. 올해 하반기 선발자의 경우 50%인 1020만원을 지급받게 된다.


지원한 학생에 대해 서류와 면접 평가를 실시해 선발하며, 선발된 학생은 졸업 시까지 장학금을 지원받게 된다.


선발된 학생에게는 여름방학 중 2박3일 합숙교육과 현장체험을 통해 공공의료에 대한 이해를 높일 예정이다. 지도교수를 지정, 상담·지도(멘토링)도 실시하는 등 다각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지원한 학생들을 만나보니 공공보건과 지역의료에 관심이 높아 향후 지역 공공보건의료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하반기에도 많이 학생이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공중보건장학제 부활···의대생 '年 2040만원' 지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 양진영·의료기기안전국장 정용익 外
강릉시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기금 1000만원
김이수 교수(한림대성심병원 유방내분비암센터장),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정회원
신응진 대한수련병원협의회 회장(순천향대부천병원장)
한광협 제5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장 취임
한동근 교수(차의대 의생명과학과), 한국조직공학·재생의학회 회장 취임
박훈준 교수(서울성모병원 순환기내과),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장려상
양동원 교수(서울성모병원 신경과), 인지중재치료학회 회장 취임
신임 한국당뇨협회장 김광원 교수(가천대길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윤성수 대한혈액학회 회장 취임
신우섭 GC(녹십자홀딩스) 홍보팀 과장 부친상
박찬하 히트뉴스 편집인 부친상
김은희 서울나은치과 원장 모친상-윤경식 오산세마그린요양병원장·이준형 영주적십자병원 응급의학과장 장모상
이소윤 분당차병원 교수(이비인후과) 시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