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5월31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양대병원 임동미 교수팀, ‘우수 포스터상’
[ 2019년 05월 21일 17시 06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건양대학교병원 내분비내과 임동미·홍주영 교수팀이 최근 개최된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우수 포스터 구연상을 수상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SGLT-2 억제제가 초기 당뇨병 환자에서 혈관 합병증이 생기는 것을 조기에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추가로 밝혔다.
 
이로써 과거 당뇨병 치료에 많이 쓰였던 DPP-4 억제제보다 심혈관 질환 및 초기 혈관 합병증까지 예방할 수 있는 SGLT-2 억제제의 처방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임동미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각종 혈관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는 사실이 확인돼 환자들의 치료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