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6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보사 파문, 환자 이어 주주도 소송 예고
[ 2019년 05월 11일 05시 19분 ]

[데일리메디 양보혜 기자] 코오롱생명과학의 미국 자회사인 코오롱티슈진이 인보사 성분이 바뀐 사실을 알고도 은폐했다는 정황이 드러나면서 환자들에 이어 소액주주까지 집단소송에 나설 것으로 보여 향후 추이가 촉각.

제일합동법률사무소와 시민단체는 최근 주주소송 인터넷 카페를 개설, 코오롱티슈진과 코오롱생명과학에 투자했다가 손해를 입은 주주 모집에 나선 것으로 확인. 법무법인 한결은 인보사를 믿고 투자했다가 피해를 본 투자자들을 대리해 6월 중순까지 접수를 받고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할 방침. 법무법인 한누리도 이달 중으로 소송을 제기하는 것을 목표로 투자자를 모으고 있는 상황.

대리인들은 "당시 코오롱생명과학이 인보사를 정상적인 제품인 것처럼 허위 기재해 투자자들에게 손해를 입혔다"고 주장. 현재 코오롱티슈진이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공시한 소액주주 수는 5만9445명 정도로, 이들이 집단소송에 나설 경우 규모가 상당할 것으로 추정. 주주들의 반발이 거세지자 코오롱티슈진은 “모든 의혹이 해소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는 입장문을 발표.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코오롱티슈진·코오롱생명과학 주가 '급락'···신뢰 '추락'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호철 경희한의대 교수, 세계중의약학회연합회 중약자산학회 부회장
노영호 전임의(제주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연제상
보령바이오파마, 개발2본부장 전용관 전무(전북의대) 영입
장선문 대한의사협회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이충렬 중앙윤리위원회 대변인
정민경 교수(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정활림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소아청소년과), 소아내분비학회 신진연구자상
대한종양내과학회 보령학술상 김범석(서울대병원)·머크학술상 송창훈(분당서울대병원) 外
김기환 교수(인천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유빈 교수(서울아산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취임
배상철 교수(한양대류마티스병원 류마티스내과), 한양대 백남석학상
이일세 이일세내과 원장 장모상
변영임 분당서울대병원 수간호사 별세-변형규 대한의사협회 보험이사 누님상
이석 서울성모병원 혈액병원 교수 모친상
이태식 대한약사회 감사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