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0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하철 휴대폰 사용 "당신의 건강 위협합니다!"
[ 2019년 04월 28일 21시 13분 ]









#1.
[메디카드/Health in Life]
당신의 건강을 위협하는 지하철 휴대폰 사용 습관


#2.
꼭 누군가와 연락을 하지 않더라도
무료함을 달래거나 필요한 정보를 찾기 위해
우리의 휴대폰은 항상 ‘가동 중’입니다.
등하굣길이나 출퇴근길에도 예외일 리 없죠.
자연히 달리는 버스나 지하철에서도
거리낌 없이 휴대폰을 사용합니다.


#3.
그러나∙∙∙
이동하고 있는 교통수단에서
휴대폰을 사용하는 습관은
건강을 해치는 ‘위험요소’가 될 수 있습니다.


#4.
이동 속도가 빠른 공간에서 휴대폰을 사용하면
전자파 발생량이 평소보다
훨씬 더 많아지기 때문입니다.


#5.
실제 국립환경과학원의 조사에 따르면
지하철과 같이 빠른 속도로 이동하는 공간에서
휴대폰 사용 시
전자파 발생량이 5배가량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지 상태 전자파 발생량 : 0.05~0.16V/m
이동 상태 전자파 발생량 : 0.10~1.06V/m


#6.
빠른 속도로 이동 중에 휴대폰을 사용하면
송수신 장치가 가장 가까운 기지국을 수시로 검색해
전자파 발생량이 크게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7.
강한 휴대폰 전자파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신경세포가 손상되거나 변이돼
건강에 악영향을 끼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이 때문에 세계보건기구에서도
휴대폰과 같은 무선통신기기의 전자파를
‘암을 유발할 수 있는 물질’로 지정해
위험성을 경고하고 있습니다.


#8.
건강을 생각한다면
휴대폰 전자파에 덜 노출될 수 있도록
장소와 상황에 따라서 가려 사용하는 게 좋겠습니다.
당장 오늘부터라도
지하철, 버스 등 빠르게 움직이는 교통수단을 이용할 때는
휴대폰 사용을 자제해 보는 건 어떨까요?


| 기획 : 데일리메디
| 제작 : 디지털 콘텐츠 공유기업 ‘닥터메이트㈜’
| 기존 환자의 우리병원 이탈을 막으려면? ‘병원 맞춤형 모바일 매거진’ 닥터메이트가 ‘답’입니다.
ⓒshutterstock.com
 

dailymedi@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33회 아산상 대상 김우정 헤브론의료원장·의료봉사상 최영아 의사·사회봉사상 권순영 NEI 대표
대한관절경학회 회장 나경욱(일산백병원 정형외과)
대한응급의학회 회장 진영호(전북대병원)
조우람 교수(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상
김범태 교수(순천향대부천병원 신경외과), 자랑스런 신경외과 의사상 및 대한신경외과학회장 선출
대한산부인과학회 대통령 표창
대한피부과학회 회장 김유찬 교수(아주대병원)
울산대병원·우정순 간호사, 질병관리청장 표창
강청희 前 건보공단 상임이사, 한국공공조직은행장
김아진 교수(인하대병원 입원의학과), 호수피스의 날 복지부장관 표창
고대의료원 초대 의료영상센터장 이창희·연구소장 이기열 교수
대한간호협회, 제5회 ‘백남 인권·봉사상’
박선화 교수(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대한산부인과학회 최우수논문상
미래영상의학과의원, 원광대병원 발전기금 10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