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7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대의료원, 항생제 추천 인공지능(AI) 등 선봬
가상현실(VR) 이용 안과검진기 ‘VROR’도 관심
[ 2019년 04월 22일 16시 48분 ]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고려대학교의료원이 최근 바이오 코리아 2019’에 참가해 뛰어난 연구역량을 선보였다.
 
이 자리에서 에이브릴 항생제 추천 어드바이저(Aibril Antibiotics Advisor, 이하 3A)’와 가상현실(VR)을 이용한 안과 검진기 ‘VROR(Virtual Reality Ophthal Room)’가 큰 관심을 불러 모았다.
 
고대의료원은 지난 2017년부터 SKC&C와 항생제 오남용과 그로 인한 부작용을 막고자 인공지능 에이브릴을 활용한 3A를 공동개발하고 있다.
 
3A는 감염병 관련 방대한 양의 문헌은 물론 고대의료원의 치료 표본과 진료정보를 학습한 후 환자 증상에 적합한 항생제 추천 및 처방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의료진에게 제공한다.
 
현재 선택적 항생제 추천 엔진, 챗봇 프로토타입 개발, 의학논문 및 가이드라인, 항생제 관련 사항 등의 DB 구축이 마무리된 상태다.
 
개발이 완료되면 적합한 항생제 처방 권고를 통해 항생제 사용 전문성 증진과 내성균 발현 억제를 통한 치료효과 증대 뿐 아니라 의료비용 감소 등 많은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VROR’은 가상현실 관련 콘텐츠를 제공하는 기업 엠투에스와 공동개발해 현실에서의 안과검사를 가상현실공간에서 구현한 새로운 개념의 안과검사기기다.
 
여러 안과 검사 중 가상현실로도 구현 가능한 10여 가지 검사를 엠투에스의 알고리즘과 VR 기술을 적용해 하나의 기기로 통합한 플랫폼이다.
 
안과 필수 검사 중 하나인 시야 검사를 비롯해 시신경질환 및 동공이상을 판별하는 동공검사, 사시·복시·약시를 검사할 수 있는 사시각검사, 외안근검사, 입체시검사 등이 가능하다.
 
정진택 고려대학교 총장은 의학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분야로, 고대의료원이 그 중심에 있을 수 있도록 연구개발 역량 강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기형 의무부총장은 혁신을 통해 미래의학을 선도하는 기관으로서 이번 행사 참여가 고대의료원에게 또 다른 성장과 도약의 발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길병원 가천의생명융합연구원 부원장 김우경 교수(신경외과)
채강희 전공의(울산대병원 내과), 유럽기관지내시경 및 중재호흡기학회 우수초록상
녹색병원, 대한신장학회 인공신장실 우수 의료기관
김호철 경희한의대 교수, 세계중의약학회연합회 중약자산학회 부회장
노영호 전임의(제주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연제상
보령바이오파마, 개발2본부장 전용관 전무(전북의대) 영입
장선문 대한의사협회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이충렬 중앙윤리위원회 대변인
정민경 교수(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정활림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소아청소년과), 소아내분비학회 신진연구자상
대한종양내과학회 보령학술상 김범석(서울대병원)·머크학술상 송창훈(분당서울대병원) 外
김기환 교수(인천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오두영 동성제약 이사 모친상
이일세 이일세내과 원장 장모상
변영임 분당서울대병원 수간호사 별세-변형규 대한의사협회 보험이사 누님상